반도문화재단, 제1회 '반도 전시기획 공모전' 시상식 개최
권홍사 이사장 "전시 기획자 발굴로 지역문화예술 활성화 기대"

[팍스넷뉴스 김진후 기자] 코로나19로 인해 문화예술 활동이 위축되는 가운데 반도문화재단이 전시기획 공모전을 주최했다. 신진 전시기획자를 위한 기회의 장을 연다는 취지다. 반도문화재단은 권홍사 이사장의 지원 속에 온라인 라이브 공연, 문화강좌, 공모전 등을 진행하며 지역 문화예술 발전과 언택트 시대 지역민과의 소통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반도문화재단은 25일 경기도 동탄에 위치한 '반도 아이비 라운지' 갤러리에서 제1회 '반도 전시기획 공모전' 시상식을 진행했다고 26일 밝혔다.


신진 전시기획자(큐레이터) 육성과 창작 전시 기회 제공을 위해 마련된 이번 공모전 시상식에는 ▲박현일 반도건설 대표이사 ▲박남희 심사위원장(홍익대 대학원 교수) ▲김은진 반도문화재단 이사(한양대 대학원 교수)와 수상자가 참여했다. 행사는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하는 가운데 참석인원을 최소화해 진행했다.


권홍사 반도문화재단 이사장. 출처=반도문화재단.



올해 처음 진행된 전시기획 공모전에는 코로나19 시대 상황과 반도문화재단의 정체성을 반영한 다양한 기획안이 출품됐다. 이중 최종 수상작 4편은 외부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의 1차 서면 심사와 2차 인터뷰 심사를 거쳐 선정됐다.


대상 수상작은 공간과 사람의 관계를 리듬의 개념을 통해 고찰하는 김희정 큐레이터의 '공간탐색 : 집'과 코로나19 시대 가족의 의미를 탐구한 김유빈 큐레이터의 '위대한 편안함'이 선정됐다. 대상 수상작에는 상금 2000만원과 전시회 기회가 주어진다. 하반기 반도문화재단 아이비 라운지 갤러리에서 전시회를 진행하며 시민들에게 젊은 감각의 새로운 전시를 선보일 예정이다.


나광호(우음도 프로젝트 : 복을 우러러보는 그림) 큐레이터와 방지윤(어떤 내일) 큐레이터의 전시 기획안도 좋은 평가 속에 우수작으로 선정돼 각각 250만원의 상금을 수령했다.


대상 수상자인 김희정 큐레이터는 "코로나19로 문화예술 종사자들의 설자리가 점점 줄어드는 때 전시기획 공모전 기회를 제공해 준 반도문화재단에 감사하다"며 "전시회를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이 치유될 수 있도록 좋은 작품으로 보답하겠다"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반도문화재단은 반도건설이 후원하는 비영리 공익법인으로 화성시 동탄 카림애비뉴 2차 상가에 복합문화공간 아이비 라운지(Ivy Lounge)를 운영 중이다. 미술 작가들을 대상으로 아이비 라운지 갤러리를 무료로 대관해주는 등 다양한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사업을 후원하고 있다. 26일에는 '오지탐험가 도용복과 함께하는 랜선 세계문화기행'을 네이버TV를 통해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할 예정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