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에코플랜트, 플랜트사업 분할 검토
M&A 등 사업 확장에 재무부담 증가…사실상 매각할 듯
이 기사는 2021년 09월 01일 11시 06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사진=SK에코플랜트


[팍스넷뉴스 김호연 기자] SK에코플랜트가 플랜트 사업부문 분할을 검토하는 등 체질개선에 속도를 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플랜트 사업부문 분할 및 매각을 통해 친환경 사업 관련 인수합병(M&A)을 가속화하고 이 과정에서 발생하는 재무 부담을 완화하겠다는 계획이다.


1일 건설업계와 재계에 따르면 SK에코플랜트는 플랜트 사업부문 엔코엔지니어링의 물적 분할을 검토하고 있다. 관련 사업에 필요한 구성원 1200여명이 함께 이동할 것이라는 내용을 일부 구성원에게 최근 공지한 것으로 알려졌다.


SK에코플랜트는 친환경 사업, 플랜트 개발 사업을 영위하는 SK㈜의 자회사다. SK㈜가 지분 44.5%를 보유하고 있다. 최근 SK건설에서 SK에코플랜트로 사명을 변경하며 친환경·신에너지 중심의 사업 확장을 예고했다.



이번에 검토 중인 물적 분할의 목적도 친환경, 신에너지 중심의 '체질개선'이다. 이를 통해 친환경 기업의 M&A와 투자 등으로 발생하는 재무 부담을 완화하고 자본을 확충한다는 계획이다.


친환경 폐기물사업 등 친환경 사업을 국내에서 영위하기 위해서는 정부의 허가 절차를 밟아야 한다. 정부의 허가를 획득하기까지 시간이 걸리는 만큼 친환경 기업 M&A를 통한 사업 확장이 가장 빠르고 확실하다는 게 관련 업계의 중론이다.


현재 국내 친환경 사업 분야에는 SK에코플랜트와 태영그룹, 동부건설 등 건설업계가 시장 선점을 위해 경쟁을 벌이고 있다. SK에코플랜트는 최근 EMC홀딩스 등 친환경 업체를 인수하며 포트폴리오 확장에 나서고 있다.


문제는 사업 확장에 따른 재무부담도 증가한다는 것이다. 친환경업체 인수를 위해 막대한 자금의 투입이 필요하고, 이는 부채비율 증가로 이어지고 있다. SK에코플랜트의 매출 절반이 플랜트부문에서 나오고 있고 최근 업황 악화로 수익성이 떨어지고 있다는 점도 이번 분할의 주된 요인으로 작용했다.


엔코엔지니어링의 플랜트부문 매출은 2019년 4조8000억원에서 2020년 4조6900억원, 올해 상반기 1조9000억원으로 감소하고 있다. 플랜트부문은 국내 반도체 제조 시설인 SK하이닉스 M14~M16 생산라인을 준공하고 SK 배터리 아메리카 생산공장 건설 일부 담당하고 있다.


SK에코플랜트는 엔코엔지니어링을 물적 분할한 후 사실상 매각할 것으로 예상된다. SK라는 그룹 이름을 계속 사용하겠지만 독립경영을 통해 SK그룹과 완전히 분리할 예정이다. 10월 이사회와 12월 주주총회 등을 거쳐 내년 이 같은 내용을 확정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SK에코플랜트 관계자는 "물적 분할을 검토하고 있는 것은 사실이지만 결정된 것은 아무것도 없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
EMK, 폐기물시장 대표 잠재매물로?

인수하면 단숨에 시장 '우위'…기업가치 상승 기대감↑

SK에코플랜트, 회사채 수요예측에 1조1200억원 몰려

ESG 3년물 채권에 경쟁률 7.5:1, 흥행 성공…3000억원 증액 검토

SK에코플랜트, 친환경 '소각로 AI 솔루션' 개발

아마존웹서비스와 협업…연 2톤 오염물질 저감

SK 고성석탄발전소, 리파이낸싱 사실상 불가능

수익성 저하 불가피…4.3조 PF 조성, 추가 자금조달 필요없어

산은, SK에코플랜트에 폐기물업체 '디디에스' 매각

양기호 부행장 "폐기물 산업 첨단화 위해 지속해서 자금 지원할 것"

SK E&S "수소 발판삼아 2025년 기업가치 35조"

2025년까지 수소 연간 총 28만톤 생산... 매출 13조, EBITDA 2조8000억 목표

최태원에게 주택사업이란

올해까지 건설부동산 업계에서 5년째 몸담고 있지만 요즘처럼 집과 부동산에 대한 관심이 높았던 적이 없었던 것 같다...

SK에코플랜트, M&A 시장 큰 손으로

'1.7조' 투자, 공격적 사업확장…잠재매물 플랜트에는 러브콜 이어져

매각 추진 대경오앤티, 예상 몸값 3000억

티저레터에 EBITDA 360억 책정…매각 연기 가능성도 제기

몸값 치솟는 KG ETS 에너지사업부문, 배경은

예상 매각가 5000억, EBITDA 17배 수준…ESG 확대·양호한 입지조건은 장점

"환경사업 추진 SK에코플랜트, 목표 EBITDA 9000억"

삼성증권 보고서…에코솔루션 현금창출력 기반, 친환경·신재생에너지로 확대

SK에코플랜트, 박경일 신임 대표이사 선임

폐기물사업 점유율 1위 견인…"추가 사업확장 기대"

SK에코플랜트, 창원산단 RE100 지원 본격 추진

경남창원스마트그린산단 RE100 추진 위한 MOU 체결

SK에코플랜트, 탈석탄 선언 초읽기

고성 화력발전소 EPC 후 사업부 분할…RE100 가입 지원 본격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