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자사주 5000주 매입
"완전민영화 지원 차원···기업가치 상승 계기 될 것"

[팍스넷뉴스 강지수 기자] 우리금융지주 손태승 회장이 주식 5000주를 장내 매입해 총 9만8127주의 우리금융지주 주식을 보유하게 됐다. 우리금융그룹 임원들도 자사주 매입에 동참했다.


13일 금융권에 따르면 손태승 회장은 지난 9일 예금보험공사의 '우리금융지주잔여지분 매각' 공고 직후 자사주를 매입했다. 


우리금융 관계자는 "손 회장이 이번 매각 과정에 적극적으로 협력해 성공적인 완전 민영화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원하고, 하반기에도 성과를 바탕으로 펀더멘털을 한 단계 높이겠다는 의지를 피력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 지분 매각이 성공할 경우, 시장 수급 안정 및 우리금융그룹 완전 민영화 달성으로 기업가치 상승의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면서 "하반기에도 호실적이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주주친화 정책에도 적극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