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디자인경영센터 신설
수장엔 국내 최고 디자인 전문가 배상민 카이스트 교수 선임



[팍스넷뉴스 최보람 기자] 롯데지주가 사내에 디자인경영센터를 신설하고 기업 전반의 혁신을 가속화 한다.


롯데그룹은 14일 롯데지주 내 디자인경영센터를 신설했다고 밝혔다. 초대 센터장에는 카이스트 산업디자인학과 교수 출신의 배상민 사장(사진)을 선임했다.



배 사장은 1971년생으로 세계적 디자인 명문인 뉴욕 파슨스디자인스쿨 및 서울대학교 대학원에서 디자인을 전공했다.


27세였던 1998년에는 동양인 최초이자 최연소로 파슨스디자인스쿨의 교수가 됐다. 이후 2005년에 한국에 돌아와 카이스트에 사회공헌디자인연구소를 만들어 디자이너 제자를 양성해왔다. 배상민 사장은 레드닷(독일), iF(독일), IDEA(미국), 굿 디자인(일본) 등 세계 4대 디자인어워드에서 40회 이상 수상한 국내 최고의 디자인 전문가이기도 하다.


롯데가 배 사장을 영입한 것은 전략적 자산으로서의 디자인 역량을 집중적으로 강화하기 위함이다. 배 사장이 이끌 디자인경영센터는 제품이나 서비스에서의 디자인 혁신은 물론, 창의적인 조직문화 강화 및 기업 전반의 혁신을 가속하는 역할을 할 것으로 롯데는 기대하고 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