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E&S, 부산도시가스 공개매수 통한 상장폐지 추진
3개월 가중산술평균보다 40% 이상 가격…연료전지·수소충전소 등 사업 시너지 기대

[팍스넷뉴스 김진배 기자] SK E&S가 주식 공개매수를 통한 자회사 부산도시가스의 상장폐지를 추진한다.


SK E&S는 16일 부산도시가스의 주식 259만5597주(23.60%)를 주당 8만5000원에 공개매수한다고 공시했다. 공개매수기간은 16일부터 다음달 15일까지 30일이다.


SK E&S는 현재 부산도시가스 주식 67.32%(740만5403주)를 보유하고 있다. 이번 공개매수를 통해 SK E&S는 부산도시가스의 자기주식 99만9000주(9.08%)를 제외한 유통주식 1000만1000주(90.92%) 전부를 보유할 계획이다.


주당 매수금액은 최근 3개월 종가 가중산술평균보다 40.62% 할증된 가격이다. SK E&S는 "투자자 보호를 위해 시가 대비 높은 프리미엄을 반영했다"라고 설명했다.



SK E&S는 부산도시가스의 경영 효율성을 제고하기 위해 이번 공개매수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부산도시가스는 최근 명지신도시 연료전지발전 및 수소충전소 등 신규 사업을 활발히 추진하고 있다. SK E&S의 100% 자회사가 될 경우 미래 친환경 에너지 사업 추진 시 양사간 시너지 효과가 기대되는 부분이다.


SK E&S는 공개매수를 통한 지분 취득 이후 상장폐지를 추진할 계획이다. 유가증권시장상장규정에 따르면 최대주주 등이 대상회사 발행주식총수의 95% 이상을 보유할 경우 자발적 상장폐지를 신청할 수 있다.


SK E&S 관계자는 "이번 공개매수를 통해 부산도시가스의 경영활동 유연성을 높이고 종합에너지 기업으로의 성장을 도모하겠다"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