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전체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15조 대어 쓱닷컴 잡아라"···주관사 경쟁 치열 外
팍스넷뉴스 편집국
2021.09.22 17:30:42
이 기사는 2021년 09월 22일 17시 30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15조 대어 쓱닷컴 잡아라"···IB업계 주관사 경쟁 치열 [한국경제]

신세계그룹 통합 온라인몰 쓱닷컴의 상장 주관사 선정에 국내외 증권사 여럿이 도전장을 던졌다. 국내 증권사는 한국투자증권, NH투자증권, 미래에셋증권, KB증권, 삼성증권, 대신증권이 참여했고 외국계 증권사는 씨티글로벌마켓증권, JP모간, 크레디트스위스(CS) 세 곳이 참여했다. 이 중 다수가 10조원 안팎의 기업가치를 제시한 가운데 15조원대를 제시한 곳도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2년새 몸값 10배 뛴 WCP, 내년 상반기 기업공개 추진 [한국경제]

전기차 배터리 분리막 제조업체 더블유씨피(WCP)가 기업가치를 2조3000억원으로 평가받았다. 2년 전 인정받은 2500억원보다 10배 이상 뛴 규모다. WCP 지분을 다량 보유한 사모펀드(PEF) 운용사 노앤파트너스는 최근 매각 자문사인 삼일회계법인을 통해 DS자산운용, 삼성증권, 한화투자증권, 한양증권, KB증권 등 총 9개 기관투자가들과 2300억원 규모 전환사채(CB) 매각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계약은 노앤파트너스가 보유한 WCP의 CB 지분 10%를 파는 내용이다. 이 과정에서 WCP는 2조원이 넘는 몸값을 책정받았다.


모태펀드 예산 투입, 일자리 창출에 따라 증감 결정 [전자신문]

앞으로 정부의 모태펀드 출자 및 벤처기업 관련 지원 예산 편성규모가 일자리 창출 성과와 연동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내년 모태펀드 출자를 비롯한 벤처 관련 예산 약 7800억원으로 벤처투자를 받은 기업의 일자리 2만3000개를 창출하고, 벤처기업의 고용인원 증가율을 7.9% 이상 달성하겠단 목표를 밝혔다. 매출 1000억원을 달성한 벤처확인 이력기업 수는 639개로 설정했다. 모태펀드 출자 사업에 이처럼 명확한 목표를 담은 건 이번이 처음이다.


카드캐시백 적용, 배민 이어 쿠팡도?···'플랫폼 특혜' 논란 [머니투데이]

신용·체크카드 사용액의 일부를 환급해주는 상생소비지원금(카드 캐시백) 정책이 배달앱을 비롯한 여행·숙박 등 온라인 거래에 적용될 전망이다. 여기에 정부가 유통 플랫폼 애플리케이션인 쿠팡과 마켓걸리 등에도 카드 캐시백을 적용할지 고심하면서 특혜 논란이 일고 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수혜를 본 플랫폼을 카드 캐시백 적용 대상에 포함하면 '골목상권 소비를 유도한다'는 정책 취지와 어긋난다는 이유에서다.


헝다 주요 계열사 헝다부동산 "위안화 채권 이자 내겠다" [머니투데이]

대규모 부채로 파산 위기에 놓인 중국 제2의 부동산개발업체 헝다그룹의 주요 계열사인 헝다부동산이 예정대로 채권 이자를 지급할 것이라고 밝혔다. 22일 니혼게이자이신문, 로이터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헝다부동산은 이날 성명에서 중국 선전증시에서 거래된 2025년 9월 만기 채권의 5.8% 이자 지급을 예정대로 실행할 것이라고 했다. 이번 발표로 헝다그룹의 디폴트 우려가 다소 완화됐다는 평가도 나왔지만, 1000억원에 육박하는 달러채권 이자 지급에 대한 언급은 아직 없어 파산 위기가 여전하다고 로이터통신은 지적했다.

관련기사 more
'온오프라인 동반 성장' 이마트, 사상 최대 매출

삼성전자 노사, 다음달 첫 상견례···임금교섭 시동 [주요언론]

삼성전자 노사가 다음달 상견례를 열고 본격적인 임금교섭 절차를 밟는다. 22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 노사 실무진은 다음달 5일 상견례를 시작으로 매주 한 번 꼴로 임금교섭을 진행할 예정이다. 노조가 제시한 임금교섭 협상안 초안에는 전 직원 계약연봉 1000만원 일괄 인상을 비롯해 자사주(인당 약 107만원) 및 코로나19 격려금 (인당 약 350만원) 지급, 영업이익 25% 성과급 지급 등의 내용이 담긴 것으로 전해졌다.


네이버·카카오, 자칫하면 이번주 서비스 중단···금융위 "위반 소지 개선해야" [주요언론]

카카오페이와 네이버파이낸셜 등 온라인 금융플랫폼이 이번 주까지 금융소비자보호법(금소법) 위반 소지가 있는 서비스를 개편하지 못할 경우 해당 서비스를 중단해야 한다. 금융위원회는 금소법 계도기간이 끝나는 24일 이후 금소법에 따른 등록 요건을 갖추지 않고 금융상품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는 온라인 금융플랫폼에 대해 서비스를 중단하고 위법 소지가 없도록 개편한 뒤에야 재개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주가 출렁이자 '줍줍' 나선 네이버 임원들 [주요언론]

최근 플랫폼 규제 압박에 주가가 하락하자 네이버 임원들이 자사주를 매입해 눈길을 끈다. 22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이달 10~14일 네이버 임원 6명이 자사주 총 252주를 매입했다. 취득 단가는 39만7500원~41만1500원이다. 이들이 자사주를 매입한 시점은 정부·여당의 온라인 플랫폼 규제 논의가 촉발하면서 주가가 급락한 때다. 낙폭이 과다하다는 판단을 내린 것으로 판단된다.


삼성전자, 3‧4분기 사상 첫 매출 70조원 돌파하나 [파이낸셜뉴스]

삼성전자가 주력인 D램 가격 상승세에 힘입어 올 3·4분기 처음으로 매출액 70조원 돌파를 예고하고 있다. 22일 하나금융투자·NH투자증권·유진투자증권·KB증권·한국투자증권 등 5개 증권사의 삼성전자 실적 추정치를 분석한 결과, 삼성전자는 올해 3·4분기 매출액 74조 6000억원, 영업이익 16조원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된다. 증권업계의 예측대로라면 삼성전자는 분기 사상 첫 70조원대 매출액을 기록하게 된다. 영업이익도 지난 2018년 3·4분기 17조 6000억원에 이어 역대 2위를 기록하게 된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뉴스알람
# 추천 키워드
WM포럼 영상중계
Infographic News
회사채 발행금액 Top10 그룹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