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튜디오산타클로스, 넷플릭스 콘텐츠 흥행 기대 '솔솔'
하반기 예정작 '마이 네임' 부산국제영화제 초청…문화 콘텐츠 양성 목표


[팍스넷뉴스 김세연 기자] 스튜디오산타클로스가 하반기 공개하는 넷플릭스 시리즈 '마이 네임'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27일 스튜디오산타클로스는 오는 10월 6일 개막하는 부산국제영화제에 초청받은 '마이 네임'이 앞서 흥행을 기록한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의 흥행을 이어갈 기대작으로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고 밝혔다.


스튜디오산타클로스에서 제작한 넷플릭스 시리즈 '마이 네임'은 호평을 받은 '인간수업' 김진민 감독의 차기작으로 아버지를 죽인 범인을 찾기 위해 조직에 들어간 여주인공 '지우(한소희 분)'가 새로운 이름으로 경찰에 잠입한 후 마주하는 냉혹한 진실과 복수를 그린 작품이다. 



마이 네임은 부산국제영화제에서 또 다른 넷플릭스 시리즈 영화 '지옥'과 함께 엔터테인먼트 스트리밍 서비스에 방영될 화제의 작품을 상영하는 온 스크린 섹션의 첫 번째 초청작으로 선정됐다.


마이 네임에는 스튜디오산타클로스의 소속 배우 류경수도 참여한다. 류경수는 넷플릭스 시리즈 '지옥, '글리치'에 이어 '정이'(가제)에 출연을 확정하며 흥행을 이어가는 넷플릭스 시리즈의 대세 배우로 자리하고 있다. 영화 '지옥'은 지옥행 고지라는 설정만으로 전 세계의 이목을 집중시키며 토론토국제영화제, 부산국제영화제에 이어 BFI 런던 영화제에서도 상영을 앞두고 있다.


스튜디오산타클로스 관계자는 "최근 OTT 서비스가 활성화됨에 따라 소속 배우 및 회사에서 제작한 시리즈가 큰 기대를 받고 있다"며 "건강한 문화 콘텐츠 양성이라는 목표를 잘 이룰 수 있도록 건전하고 건강한 드라마 제작 환경과 배우들이 연기에 집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최근 스튜디오산타클로스는 제주도에 드라마, 영화촬영 등 창작 공간으로도 자리매김 할 수 있는 신규 리조트 사업 진출을 위해 '산타클로스 빌리지'라는 회사를 설립하고 타법인 주식 및 출자증권 취득도 완료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