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H그룹, 비인기 스포츠 종목 지원 '앞장'
알펜시아 리조트 인수 앞두고 동계 스포츠 스타 전속 계약

[팍스넷뉴스 최양해 기자] KH그룹이 비인기 스포츠 종목 지원에 적극 나서고 있다.


KH그룹 계열사 iHQ는 지난 28일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금메달리스트인 이승훈 선수, 빙상 스타 이규혁 감독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KH그룹은 2018 동계올림픽의 주 무대였던 알펜시아 리조트 인수를 계기로 수익 사업뿐만 아니라 각종 동계스포츠 종목에 대한 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다. KH그룹은 알펜시아 리조트 인수 배경으로 강원도와 평창 지역 발전, 동계스포츠 종목 지원 확대, 2018 동계올림픽 영광 재현 등을 여러 차례 언급한 바 있다.


KH그룹은 그동안 비인기 종목 선수 양성에 힘써왔다. 국내에서 유일한 사기업 유도단을 창설해 운영하고 있으며, 2020 도쿄올림픽을 빛낸 조구함, 안창림, 한희주 선수에게 통 큰 포상으로 최고 예우를 해주는 등 비인기 종목 선수 양성에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최근에는 프로스포츠에 직접 뛰어들 준비도 마쳤다. KH그룹 계열사 KH스포츠는 2022년 프로축구 K4리그 참가를 위해 지난 29일 고양시와 연고지 협약을 체결했다. 오는 12월 선수를 선발해 '고양KH축구단'을 창단할 예정이다.


KH그룹 관계자는 "재능이 뛰어남에도 불구하고 여러 사정 탓에 프로 지명을 받지 못해 선수 생활을 포기하는 것을 많이 봤다"며 "축구단을 창단해 이런 유망 선수들을 육성하고 선수들이 축구에 집중해 성장할 수 있는 토대를 만들겠다"고 축구단 창단 배경을 전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