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브이첨단소재, 양수도계약 체결 종료…236억 확보
와이투솔루션 지분 처분...이달 29일 77억 추가 확보 예정


[팍스넷뉴스 김민지 기자] 코스닥 상장사 이브이첨단소재가 와이투솔루션 보유 주식 일부를 덕우전자와 다수의 양수인에게 양도하는 계약이 종료돼 잔금 약 212억원을 지급받았다고 1일 밝혔다. 확보 자금은 전기차 관련 부품 사업 역량 강화와 재무 안정성을 위해 투입할 예정이다.


본 계약으로 양수인 덕우전자는 와이투솔루션의 주식 4천만주를 확보했으며, 지분율 27.17%를 보유하게 됐다. 양도인 이브이첨단소재는 계약금을 포함한 236억원의 자금을 확보했다. 이후에도 이브이첨단소재는 다수의 양수인으로부터 잔금 약 62억원을 오는 29일 지급받아 계약금 포함 약 77억원을 확보할 예정이다.


회사는 이번 계약을 통해 전체 양수인으로부터 총 313억원의 자금을 확보하며 와이투솔루션의 주식 취득 후 약 50억원 상당의 매각 차익을 실현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브이첨단소재는 확보한 자금으로 재무 안정성 및 현금 유동성을 확장해 전기차 배터리 관련 부품 전문 기업으로 도약을 위한 전략을 수립하고 기존 사업 역량을 강화할 예정이다.



이브이첨단소재 관계자는 "전기차 시장이 급부상함에 따라 향후 전고체 배터리 사업에 선택과 집중으로 사업 가치를 극대화하겠다는 의지"라며 "이번 양수도 계약 종료로 확보된 자금은 재무 건전성을 확고히 하고 회사의 미래를 위한 핵심사업들을 집중 양성해 회사와 주주 제고 가치를 위해 힘쓸 것"이라고 전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