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코오롱이앤씨, 국내 최초 전기차 자동주차시스템 선봬
권녕찬 기자
2021.10.07 13:31:14
충전 후 대기장소로 자동 이동…실시간 모니터링 제공도

[팍스넷뉴스 권녕찬 기자] 코오롱글로벌의 스마트 콘테크(Smart Construction-Technology) 전문기업 코오롱이앤씨가 전기차용 기계식 주차시스템을 국내 최초로 선보인다.

코오롱이앤씨는 지난 6일 기계식 주차시스템 전문회사인 신우유비코스와 '건축물 내 전기차 충전 자동화 시스템' 공동개발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양사가 공동개발에 나선 주차시스템은 기존 주차시스템에 자동 이동시스템을 결합한 기술이다. 전기차를 팔레트에 주차 후 충전건을 차량과 결합하면 팔레트가 충전공간으로 자동 이동한다. 또 충전이 끝나면 대기장소로 자동 이동된다. 덕분에 운전자의 별도 이동 조치가 필요 없다.


또 코오롱의 자체 개발 IoT 플랫폼 'IoK'를 접목해 실시간 충전상태, 주차장 상황 등을 모니터링 할 수 있는 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more
코오롱글로벌, 역대급 신규수주…수주잔고 10조 돌파 코오롱글로벌, 브랜드 사용료 63억 증가 코오롱글로벌, 관급기관 입찰제한 가처분 '인용' 코오롱글로벌, 관급기관 입찰제한 취소 소송 기각

현재 각 시‧도별 자체 조례에 따르면 건축물 내 적게는 한 포인트(point)에서 많게는 다섯 포인트(point)의 전기차 충전시설 설치를 의무화하고 있다.


그러나 늘어나는 전기차 수요에 반해 공급은 부족한 실정이다. ▲전기차 충전을 위한 우선순위 문제 ▲전기차가 완전히 충전된 후에도 해당 시설을 점유하고 있는 차량 및 전기차 충전을 위한 공간 문제 ▲충전 대기 공간 확보 등의 문제를 야기하고 있어 전기차 충전시설을 중심에 둔 거주민들 사이의 민원 또한 증가하고 있다.


코오롱이앤씨는 이번 기술 개발을 통해 충전시설로 인한 불편함이 해소되는 동시에 관련 민원도 완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조현철 코오롱이앤씨 대표는 "수주 예정 프로젝트 설계에 이번 주차시스템을 적용할 계획"이라며 "기존 공동주택의 전기차 충전시설 고효율화 추진도 함께 병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코오롱이앤씨와 신우유비코스는 공동특허를 출원해 지적재산권을 공유할 방침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국투자증권
동아오츠카(주)
팍스넷뉴스 경력기자 채용
Infographic News
그룹별 회사채 발행금액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