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에너지솔루션, 美에 전기차 배터리 합작법인 설립
스텔란티스와 연간 40GWh 규모 합작공장 건설... 25년까지 150GWh 생산능력 확보


[팍스넷뉴스 김진배 기자] LG에너지솔루션이 스텔란티스(Stellantis)와 전기차 배터리 합작법인을 설립하고 북미 전기차 시장 공략을 가속화한다.


이와 관련 LG에너지솔루션은 스텔란티스와 북미 지역에 연간 40GWh 규모의 전기차 배터리 셀, 모듈 생산 능력을 갖춘 전기차 배터리 합작법인을 설립하기로 하고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공장 부지는 북미 지역에서 유력 후보지를 두고 최종 검토 중으로, 내년 2분기 착공해 2024년 1분기 생산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합작법인에서 생산되는 배터리는 스텔란티스 미국, 캐나다, 멕시코 공장에 공급돼 스텔란티스 산하 브랜드의 차세대 전기차에 탑재된다.


스텔란티스는 이탈리아와 미국이 합작한 자동차업체 피아트크라이슬러(FCA)와 프랑스 자동차업체 푸조시트로엥(PSA)이 합병해 올해 1월 출범했다. 스텔란티스는 2025년까지 전기차 전환에 300억 유로(한화 약 41조원)을 투자하겠다고 밝힌바 있다.


이번 합작법인 설립으로 스텔란티스는 전동화 전략에서 경쟁력 있는 배터리를 안정적으로 확보하게 됐다. LG에너지솔루션 또한 차별화된 기술력과 양산력을 다시 한 번 입증하게 됐다.


김종현 LG에너지솔루션 CEO 사장은 "스텔란티스와의 합작법인 설립은 양사간 오랜 협력 관계에 있어 또 하나의 기념비적인 이정표"라며 "스텔란티스와 함께 양사의 선도적인 기술력 및 양산 능력 등을 적극 활용해 북미 전기차 시장에서 고객에게 최고의 가치를 제공하는 배터리 솔루션 업체로 확고히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카를로스 타바레스(Carlos Tavares) 스텔란티스 CEO는 "합작법인 발표는 우리가 전동화를 위한 노력을 가속화하고 있으며, 지난 7월 'EV 데이'에서 약속한 사항을 이행하고 있다는 증거" 라며 "LG에너지솔루션과 함께 새로운 표준이 될 효율성, 열정을 담은 전기차로 업계를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2025년까지 북미 150GWh 생산능력 확보로 확고한 우위 달성


LG에너지솔루션은 북미지역 배터리 공장을 설립해 성공적으로 운영하는 등 기술력 뿐 아니라 양산 능력에 있어서도 독보적인 경쟁력을 확보해왔다. LG에너지솔루션은 ▲스텔란티스 합작법인 40GWh ▲오하이오주 GM 합작법인 1공장 35GWh ▲테네시주 GM 합작법인 2공장 35GWh을 비롯해 미시건주 홀랜드 공장과 독자적인 신규 추가 투자를 통해 '2025년까지 북미지역에서만 150GWh의 배터리 생산능력을 확보, 급성장하는 전기차 시장에서 확고한 우위를 선점할 계기를 마련하게 됐다.


LG에너지솔루션의 글로벌 배터리 공장.(사진=LG에너지솔루션 제공)


LG에너지솔루션은 이번 투자로 '한국-북미-중국-폴란드-인도네시아'로 이어지는 글로벌 5각 생산체제(생산공장 총 9개)를 더욱 견고히 하며 글로벌 시장 선두 주자로서의 기반을 한층 강화하게 됐다.


LG에너지솔루션은 전 세계 주요 거점에 생산기지를 구축하는 이유에 대해 "▲주요 거점 별 현지 생산을 통한 물류비용 등 최적화 ▲현지 정책 및 시장 변화를 빠르게 포착해 신속하게 대응 ▲완성차 업체 근거리에서 제품 적기 공급 및 기술지원 등 고객 밀착 현지 대응 체계를 선제적으로 구축해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
LG에너지솔루션, 리콜비용 분담 합의... IPO 진행

LG전자와 회계상 중간값 적용... 귀책 정도에 따라 최종 비율 결정

LG에너지솔루션, 중국 Greatpower지분 인수

350억원 투입해 지분 4.8% 확보... 6년간 니켈 2만톤 공급계약 체결

LG에너지솔루션, 장수명 전고체 배터리 개발

500회 이상 충전에도 고성능 유지 가능... 상용화 기대감↑

LG에너지솔루션, 美사업확대 '리콜악재' 극복

①친환경·보호무역 등 미국 둘러싼 상황 호재... 중국 규제·배터리 화재는 악재

현대차-LG, 인도네시아 '배터리셀 합작공장' 착공

2023년 상반기 완공…전기차 약 15만대분 이상 고성능 배터리셀 생산

'게임체인저' 전기차 조각 끼워 맞추기

③올해 연구개발비 6000억원대...전장부품 세분화 속도

LG에너지솔루션, 연세대에 배터리 계약학과 설립

이차전지융합공학협동과정 신설... 학위 취득과 동시에 취업 보장

LG에너지솔루션, 새 사령탑에 권영수 부회장 선임

LG화학 전지사업 이끌며 완성차 업체 수주 경험... 글로벌 배터리 사업 지휘 임무

첫 출근 권영수 부회장 "품질이슈, 주눅들 필요 없어"

LG에너지솔루션 대표 공식 취임... 6년만에 배터리사업부 귀환

배터리 제조사, 대학에 잇단 러브콜 이유는

LG·SK, 갈등 경험... 인재·기술 확보전 가열, 졸업 후 취업보장까지

권영수 LG엔솔 부회장, 핫라인 개설 직원과 소통

이청득심(以聽得心) 소통의지 반영... 궁금한 점, 건의사항 등 CEO가 직접 답변

LG에너지솔루션, 美 미시간 공장에 7881억원 투입

2025년까지 전기차배터리 150GWh 생산능력 확보 목표... 독자 생산시설 건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