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델, 금융 플랫폼 분야 협력 논의
카카오뱅크, 금융 플랫폼 전략·모바일 뱅킹 방향성 제시
(왼쪽부터) 윤호영 카카오뱅크 대표이사, 마이클 델(Micheal Dell) 델 회장 (사진=카카오뱅크)


[팍스넷뉴스 원재연 기자] 카카오뱅크와 글로벌 IT기업 델(Dell)이 미래 금융 플랫폼 분야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카카오뱅크는 18일 윤호영 대표이사와 마이클 델(Michael Dell) 델 회장 겸 CEO 등 양사 경영진이 만나 글로벌 금융 산업에 대한 양사의 방향성을 공유하고 협력 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밝혔다. 


글로벌 IT기업 델은 클라우드, 서버, 스토리지 등 인프라 솔루션과 IT컨설팅, 금융서비스, PC와 모니터 등 클라이언트 솔루션을 금융사에 공급한다. 카카오뱅크도 다양한 부문에서 델의 솔루션 및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 



양사는 금융의 디지털 전환 시대 속에서 경쟁력 확보를 위한 파트너십 지속·강화 방안을 논의하고자 온라인으로 회의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카카오뱅크는 이번 회의에서 리테일 뱅크 및 금융 플랫폼으로의 도약 전략과 모바일 뱅킹의 방향성을 제시했다. 델은 글로벌 클라우드 인프라 및 클라이언트 솔루션 시장을 선도하는 델의 성과와 글로벌 금융사들의 동향을 공유했다. 


윤 대표는 "미래 금융 플랫폼 방향성을 공유하고 상호 파트너십을 강화하는 의미 있는 자리였다"며 "카카오뱅크는 앞으로도 세계 최고 기술력을 보유한 기업들과 협업을 확대해 금융 혁신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마이클 델 회장은 "델과 좋은 협력 관계를 구축하고 있는 카카오뱅크에 감사드린다"며 "카카오뱅크의 성공적인 비즈니스를 위해 델의 솔루션을 어떻게 적용할 수 있을지 논의하는 뜻깊은 시간이었다"고 전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
카카오뱅크도 막았다, 전·월세 보증금-고신용자 대출 중단 外

카카오뱅크도 막았다, 전·월세 보증금-고신용자 대출 중단[주요언론] 카카오뱅크가 올해 말까지 일부 대출 상품의 판...

카카오페이 공모가 유지에 업계는 "이름값 때문"

일단 수요예측·청약은 흥행할 듯

'양날의 검'이 된 카카오의 공격적 IPO

④ 공격적인 IPO 성공 뒤 규제 칼날...외부 투자자 압박에 의한 IPO 추진이 일으킨 나비효과

서비스 개편한 카카오페이, 카카오 '구원투수' 될까

정정 증권신고서 제출로 상장 일정 11월로 연기

화장품 정보앱 '화해', 국내 증시 상장 外

2030 필수 화장품 정보앱 '화해', 국내 증시 상장한다 [한국경제] 화장품별 성분을 분석한 정보를 제공하는 플...

"왜 카카오?"...카카오 규제 '중심'에 서다!

① 모빌리티부터 금융까지…거침없는 시장 확대, 상생 없는 승자 독식에 반발

기업·대구銀, 마이데이터 본허가 外

기업·대구銀, 마이데이터 본허가…NH투자·KB證은 예비허가[주요언론] 기업은행과 대구은행 등 5개사가 본인신용정보...

케이뱅크, 3Q 순익 168억원···첫 연간 누적 흑자

4년만에 첫 연간 흑자 전환 가능성도

카카오뱅크, 3Q 누적 순익 전년대비 95.6%↑

애플리케이션 MAU 1470만↑, 플랫폼 수익 비중 10% 돌파

카뱅 "내년 주담대 출시···실수요자 위주로 확대"

3분기 말 중신용대출 비중 13.4%···연내 목표 20% 달성 "최대한 노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