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젤, 미용 포럼 개최…'학술 마케팅' 힘 싣는다 外

◆휴젤, 미용·성형 포럼 개최…'학술 마케팅' 힘 싣는다

[팍스넷뉴스 민승기, 김새미, 이호정 기자] 휴젤이 오는 24일 미용·성형 학술포럼 'H.E.L.F in Seoul'을 개최한다. 올해로 9년째를 맞은 H.E.L.F(Hugel Expert Leader's Forum)는 단일 기업 중 가장 큰 규모로 개최되는 휴젤의 미용·성형 학술 심포지엄이다. '코로나-19에도 멈추지 않는 미의 욕구'를 주제로 개최되는 이번 포럼은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다. 휴젤 의학본부 문형진 부사장을 비롯해 미용·성형 분야 권위자 9인은 코로나19 시대에 맞춰 변화하는 미용·성형 시술과 코로나19 이후 전망 등을 발표할 예정이다.


◆브릿지바이오, 대장염 신약 中 임상1상 투약 개시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는 궤양성 대장염 치료제 후보물질 'BBT-401'의 성인 피험자 대상 중국 임상 1상 투약을 현지시각 19일 개시했다고 밝혔다.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는 2019년 12월, 중국 국가약품감독관리국(NMPA)의 약품심사평가센터(CDE)로부터 BBT-401의 임상 1상 시험에 대한 계획(IND)을 승인을 받은 이후, 제형 개선 과정에 따른 일부 개정 절차를 거쳐 현지 임상에 본격 착수했다. 중국 현지에서 진행되는 이번 임상 1상 시험은 건강에 특이 소견이 없는 성인 자원자 30인을 대상으로 단일 및 반복 용량 상승 시험을 실시해 약물의 안전성, 내약성 및 약동학적 데이터를 평가하게 된다.


◆제넨셀, 세종메디칼서 113억 투자 유치


제넨셀은 의료용 디바이스 전문기업 세종메디칼로부터 전환사채(CB) 50억원을 포함, 총 113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20일 밝혔다. 제넨셀은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연구개발 자금을 추가 확보, 현재 개발 중인 신종 코로나비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및 대상포진 치료제 임상시험에 더욱 속도를 낸다는 계획이다. 제넨셀은 지난 19일 세종메디칼을 대상으로 50억원 규모의 전환사채를 발행하고, 최대 주주인 강세찬 경희대 생명과학대 교수의 보유 주식 일부도 세종메디칼에 양도하기로 했다. 이로써 제넨셀의 최대 주주는 세종메디칼로 변경된다. 다만 안정적인 임상 진행과 사업 영위를 위해 현 조직을 유지한 채 공동 경영체제로 운영된다. 강세찬 교수도 잔여 지분을 계속 보유하며 예전과 동일하게 제넨셀 기술경영위원장으로서 연구개발 및 경영에 참여하게 된다.



◆한올바이오, 자가면역치료제 임상2상 투약 시작

한올바이오파마는 중국에서 자가면역질환 치료신약 'HL161(물질명 바토클리맙)'의 갑상선 안병증 임상2상에 대한 첫 환자 투약이 시작됐다고 20일 밝혔다. HL161의 중국지역 임상은 파트너사 하버바이오메드가 진행하며, 갑상선 안병증 환자를 대상으로 신약의 안전성과 효능을 평가한다. 하버바이오메드는 ▲중증 근무력증 ▲시신경 척수염 ▲혈소판 감소증 ▲갑상선 안병증 등 4개 자가면역질환에서 임상시험 중이다. 지난 9월에는 국가약품감독관리국(NMPA)로부터 5번째 적응증인 만성 염증성 다발신경병증의 임상시험계획(IND)을 승인 받았다.


◆에이치엘비그룹, ESG 경영위원회 신설

왼쪽부터 김종대 넥스트사이언스 부사장, 이현수 에이치엘비 사장, 박재형 에이치엘비제약 대표, 남상우 에이치엘비그룹 부회장, 김동건 에이치엘비 대표, 백윤기 에이치엘비생명과학 부사장, 김홍철 ESG 경영팀장.

에이치엘비그룹이 ESG(환경·사회·투명경영) 경영위원회를 신설하며 본격적인 ESG경영에 나선다고 밝혔다. 에이치엘비그룹은 지난 4월 그룹 ESG 경영팀을 신설하고 ESG 경영체제 도입을 선언했다. 이번에는 후속조치로 계열 상장사의 사장단으로 구성된 그룹 ESG 경영위원회(위원장: 남상우 부회장)를 신설하고 제약·바이오, 레저, 식음료, 뷰티 등 각 사업분야의 경영활동이 그룹의 ESG 경영전략과 지침에 맞게 이뤄지도록 관리 감독을 강화할 방침이다. 


◆대웅, 장애인 그림 문진표로 충남소방본부 감사패 받아

대웅제약이 응급상황시 언어 소통이 어려운 장애인 및 외국인을 돕기 위해 제작한 '그림으로 보는 문진표(이하 그림 문진표)'가 실제 구급상황에서 유용하게 활용돼 충청남도소방본부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구급차 현장정보지원시스템(AVL)에 탑재된 그림 문진표는 대웅제약의 사회공헌 프로그램 '참지마요'의 일환으로 개발된 AAC 도서를 기반으로 삽화를 활용해 신체부위별 증상과 알레르기, 암 등 과거질환, 증상 경과시간 및 척도, 예상되는 증상원인 등을 쉽게 표현했다. 또 한국어, 영어, 일본어, 중국어, 베트남어, 태국어, 몽골어, 러시아어 등 8개 언어로 제공된다. 충남소방본부는 지난달 6일부터 일주일 간 시범운영을 거쳐 현재 관내 110여개 모든 구급대에 그림 문진표를 탑재해 적극 활용 중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