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脫 인텔' 선언…삼성 파운드리 경쟁도 새 국면 外
이 기사는 2021년 10월 21일 08시 15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애플 '脫 인텔' 선언…삼성 파운드리 경쟁도 새 국면 [뉴시스]

애플이 지난 15년간 인연을 맺어온 인텔과의 관계를 정리하고, 맥 시리즈에 자체적으로 생산한 반도체를 사용하겠다고 부품 공급선에 변화를 꾀하고 있다. 파운드리 업계도 공급선의 연쇄 이동으로 새로운 국면을 맞았다. 글로벌 패권 경쟁에 따른 치열한 수주·기술 경쟁에 막이 오를 전망이다. 애플의 '탈 인텔'이 가시화되면 대만 TSMC와 삼성전자의 격차가 더 벌어지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를 제기하기도 한다. 아직 애플의 새로운 칩을 어느 업체가 수주했는지는 밝혀지지 않았지만, 애플과 TSMC의 동맹 관계가 굳건해지고 있다는 점은 우려를 낳고 있다.


비트코인, 6만6000달러 돌파로 '사상 최고가' [한국경제]

비트코인이 6만6000달러를 돌파하면서 사상 최고가 기록을 경신했다. 한화로 약  8017만원이다. 가상화폐 투자 붐이 절정이던 지난 4월 기록한 최고가(6만4899달러)를 반 년 만에 신고가를 기록한 것이다. 이달 들어 비트코인 가격은 50%나 상승했다. 이더리움도 지난 5월 사상 최고가인 4380달러에 바짝 다가섰다. 이더리움은 7.75% 오른 4107.79달러에 거래되면서 장중 한때 4134.10달러까지 올랐다. 가상화폐 시장이 다시 활기를 띄면서 비트코인에 대한 긍정적인 전망이 나오고 있다. 나임 아슬람 아바트레이드 수석 시장분석가는 이날 보고서를 통해 "비트코인 ETF의 등에 올라탄 가격 상승세를 고려할 때 올해 연말께면 비트코인 가격이 10만달러까지 쉽게 올라갈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LCC도 '트래블버블' 싱가포르 취항 추진…국토부, 노선 허가 [연합뉴스]

국내 항공사 가운데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만 운항 중인 인천~싱가포르 노선에 저비용항공사(LCC)도 취항을 추진하고 있다. 한국과 싱가포르 양국 정부가 '트래블 버블' 탑승객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전망되면서 LCC들도 취항을 준비하는 것이다. 


폭등했던 휘발유 가격 진화된다…전격적인 '유류세 인하' 카드 [뉴스1]

내 휘발유 가격이 7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하면서 정부가 전격적으로 '유류세 인하' 카드를 꺼내들었다. 단기간에 급등한 석유제품 가격을 낮춰 가계의 물가 부담을 낮추겠다는 것으로, 다음 주 중에 구체적인 방안이 발표된다. 현재 세금을 15% 인하하는 방안이 거론되는데 이 경우 휘발유 가격은 리터(ℓ)당 약 130~140원 낮아질 전망이다. 정부의 이번 유류세 인하 방침은 최근 급격한 석유제품 가격 상승에 대한 대응책이다. 



서울 전세 실거래 평균 5억 첫 돌파…올해 7.5% 뛰었다 [뉴시스]

올해 서울에서 거래된 아파트 전세 실거래가격이 처음으로 5억원을 넘어선 것으로 확인됐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박상혁 의원이 국토교통부로부터 제출받은 '수도권 실거래가 기준 아파트 평균 전세금액 현황' 자료에 따르면 올해 들어 지난 8월 11일까지 서울에서 거래가 이뤄진 아파트의 전세 평균 가격이 5억1841만원으로 작년 4억8214만원에 비해 7.5%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전국에서 평균 전세 가격이 가장 높은 지역은 서울 강남구였다. 강남구는 작년 7억9886만원 보다 2.3% 오른 8억1740만원을 기록했다. 서울에서 전세 실거래가격이 가장 많이 뛴 지역은 종로구로 작년 5억520만원에 비해 18.5% 올랐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