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무원, 유튜브 '영구의 블랙돌'서 ESG 경영 소개
첫 EGS 탐방기업에 선정, 4년 연속 ESG 통합 A+등급을 획득



[팍스넷뉴스 최보람 기자] 풀무원이 유튜브 채널 '영구의 블랙돌'을 통해 풀무원의 ESG 경영(환경·사회·지배구조)을 알린다.


풀무원은 방송인 조영구가 ESG 현장을 직접 찾아 소개하는 유튜브 채널 '영구의 블랙돌'의 첫 탐방 기업으로 선정돼 자사의 ESG 경영을 소개한다고 25일 밝혔다.



유튜브 채널 '영구의 블랙돌'은 연예계의 투자 꽝손으로 통하는 방송인 조영구씨가 세계 최대의 투자회사 '블랙록'을 위트 있게 패러디한 ESG 기업 탐방 콘텐츠다.


'영구의 블랙돌'은 ESG 경영이 내재화돼있고 진정성이 강한 상장 기업으로 풀무원을 첫 회 탐방 기업으로 선정했다. 풀무원은 한국기업지배구조원(KCGS)이 주관하는 '2020년 ESG 우수기업 시상식'에서 4년 연속 ESG 통합 A+등급을 획득하고 2020년 ESG 부문 최우수기업상을 수상한 바 있다.


'영구의 블랙돌'이 공개한 영상에서 조영구씨는 풀무원의 충북 음성 두부공장과 서울 본를 탐방하고 ESG 담당자 인터뷰를 진행해 풀무원의 ESG 경영 실천의지를 살펴본다.


먼저 E(환경) 분야에서는 풀무원의 식물성 지향 식품을 중심으로 친환경 패키지, 에너지 절감 정책 등의 친환경 정책을 소개한다. '조영구의 블랙돌'은 풀무원의 식물성 지향 식품 확대 노력이 가축으로 인한 온실가스 배출을 줄이기 위한 회사의 ESG 경영 의지 때문이라고 설명한다.


S(사회공헌) 분야에서는 바른먹거리 캠페인 등 풀무원의 'LOHAS기업 미션'을 소개한다. 이어 G(지배구조) 분야에서는 풀무원이 전문경영인 체제, 선진적 이사회 시스템, 높은 사외이사비율, 열린 주주총회 등을 통한 투명한 지배구조를 조명한다.


오경석 풀무원 바른마음경영담당 상무는 "풀무원은 ESG 경영이 글로벌 경영 트렌드로 자리 잡기 전부터 ESG 경영을 해온 기업"이라며 "이번 영구의 블랙돌 콘텐츠를 통해 풀무원 ESG 경영의 우수성이 널리 알려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