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코스맥스, 글로벌 화장품 수요 확대··'실적 훈풍'
최보람 기자
2021.11.10 18:12:40
3Q 영업익 250억...전년비 79.7%↑
이경수 코스맥스 회장

[팍스넷뉴스 최보람 기자] 코스맥스가 주요 고객사들의 화장품 판매 호조에 힘입어 만족스런 성적표를 받아 들었다.


코스맥스는 연결기준 올 3분기 매출이 3950억원으로 전년 동기대비 23.2% 증가했다고 10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지난해 3분기보다 79.7% 크게 증가한 250억원으로 집계됐다.



실적 개선요인에는 글로벌 화장품수요 확대가 꼽히고 있다. 코스맥스 주요 고객사들이 해외 수출을 크게 확대했기 때문이다. 여기에 이달 중국에서 개최되는 광군절을 맞아 선주물 물량을 받은 것 역시 매출 확대에 한몫했다. 이러한 외형성장은 레버리지 효과를 내며 영업이익 증대로 이어졌다.

관련기사 more
코스맥스 목표주가 하락, 왜? 코스맥스, 한∙중 판매 호조에 실적 '비상' 누월드, 코스맥스 '뇌관' 될까 '책임경영' 코리아나, 믿을 곳은 중국

올 3분기 지역별 매출을 살펴보면 한국이 55%로 가장 컸고 중국(39%), 북미(9%), 동남아시아(4%)가 뒤를 이었다.


법인별로 한국본사의 올 3분기 매출은 2177억원으로 전년 동기대비 26% 늘었으며 영업이익은 81% 증가한 206억원으로 집계됐다. 중국 수출이 확대된 덕을 톡톡히 본 결과다. 이어 코스맥스이스트는 전년 동기보다 38% 늘어난 1473억원의 매출을 올리며 효자법인 역할을 톡톡히 했다. 이밖에 인도네시아와 태국법인 매출도 각각 98%, 9% 증가하며 해외실적에 보캠이 됐다.


반대로 신시장을 담당하는 코스맥스웨스트(북미)의 경우 매출이 전년 동기대비 28% 줄어든 358억원에 그치며 부진했다. 손소독제 판매량이 줄어든 가운데 인력수급에 차질을 빚으면서 매출성장에 애를 먹었다.


한편 코스맥스는 영업이익 호조에도 올 3분기에 18억원의 순손실을 냈는데 이는 미국 소재 누월드 법인에 157규모의 영업권 손상차손이 가해진 결과였다. 손상차손이란 추후 회사의 가치가 떨어질 것을 염두에 두고 미리 장부가액을 조정, 가치를 절하하는 것을 말한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에딧머니
팍스넷뉴스 2022 증권포럼
Infographic News
IPO 수요예측 경쟁률 vs 청약 경쟁률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