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KB금융지주
메디톡스, 2개 분기 연속 '흑자기조'
민승기 기자
2021.11.15 13:43:32
누적 순이익 1071억원 달성...에볼루스로부터 정기 로열티 유입

[팍스넷뉴스 민승기 기자] 메디톡스가 2분기에 이어 3분기에도 흑자 기조를 이어갔다.


메디톡스는 3분기 매출(연결기준)이 전년 대비 95% 증가한 699억원을 달성했다고 15일 밝혔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과 순이익은 각각 339억원, 204억원으로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실적 전반이 이처럼 개선된 이유는 국가출하승인이 본격 시작되며 톡신 제제의 해외 수출이 늘어난 데다 국내에서도 100억원 안팎의 매출이 안정적으로 발생하고 있기 때문이다. 나아가 신제형 보툴리눔 톡신 제제 'MT10109L'의 기술수출 계약종료로 미인식된 계약금과 마일스톤이 일괄 반영된 부분도 외형과 함께 내실 개선에 보탬이 됐다.


이외 미국 ITC 소송에서 승소하며 체결된 2건의 합의로 유입되는 정기로열티도 실적 개선을 거들었다. 해당 로열티는 매 분기 에볼루스가 메디톡스에 지급하는 것으로, 에볼루스는 3분기 공시 자료에서 '해당 로열티의 일정 금액을 대웅으로부터 대리보상(reimburse)받는다'고 명시했다. 메디톡스는 지난해 12월 미국 ITC 소송에서 승소한 이후 대웅의 미국 제품 수입사 에볼루스, 이온바이오파마와 각각 라이선스를 부여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관련기사 more
에이비엘바이오, 사노피에 기술수출…1.3조 규모 外 메디톡스 "ITC 무효화 결정, 2건 합의 따른 것" 대웅제약 "ITC, 수입금지 명령 무효화...리스크 해소" 메톡 '국가출하승인' 확대...판매정상화 신호?

메디톡스 관계자는 "주력 분야인 보툴리눔 톡신 제제의 매출 회복과 소송비용 감소, 정기 로열티 유입 등으로 수익성 개선과 안정적 재무구조가 마련되고 있다"며 "이를 토대로 메디톡스의 재도약을 위한 글로벌 진출 전략과 신 사업 추진 계획도 차질 없이 진행 중"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한 "내년 출시가 목표인 차세대 보툴리눔 톡신 제제 'MBA-P01'의 임상 3상이 차질 없이 순항하고 있고, 상업화 권리를 가진 신제형 보툴리눔 톡신 제제 'MT10109L'의 선진국 진출도 조만간 가시화 될 예정인 만큼 메디톡스가 보툴리눔 톡신 시장의 최강자로 올라서는 모습을 기대해도 좋다"고 강조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뉴스알람
델리오
Infographic News
회사채 대표주관실적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