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벤처스, 베트남 법인 설립…현지 외국계 처음
국내 스타트업 진출 지원, 현지 롯데 계열사 연계 오픈이노베이션 가속
베트남 롯데센터. 사진=롯데지주


[팍스넷뉴스 최홍기 기자] 롯데그룹의 스타트업 보육및 투자를 담당하는 롯데벤처스가 베트남에 법인을 설립했다.


롯데벤처스는 국내 스타트업의 베트남 진출을 지원하고 현지 스타트업의 육성을 위해 '롯데벤처스 베트남'을 설립했다고 17일 밝혔다. 베트남 정부의 기업등록발급 승인을 받은 외국계 벤처투자법인은 롯데벤처스가 최초다.


롯데벤처스는 동남아 지역중에서도 빠른 성장이 예상되는 베트남에 선제적으로 법인을 설립해 시장을 선도하겠다는 계획이다.



롯데벤처스는 지난 2월 베트남 신선식품 유통사 '샤크마켓'에 투자하는 등 베트남 내 한인 창업을 지원하고 있다. 2016년부터 베트남 최대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인 베트남 실리콘밸리와 함께 우수 스타트업 발굴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다.


현지 롯데 계열사와 유통, 물류, 커머스 분야 스타트업과의 시너지도 기대된다. 1998년 롯데리아를 시작으로 롯데마트, 롯데컬처웍스 등 19개 계열사가 베트남에 진출해 사업을 진행하고 있는데 이번 롯데벤처스 베트남 설립을 통해 양국 스타트업이 동시에 성장할 수 있는 가교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전영민 롯데벤처스 대표는 "베트남 최초의 외국계 벤처투자법인으로서 펀드 조성 및 투자에 앞장서고 국내 스타트업의 동남아 진출 교두보로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