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KB금융지주
GS건설 자회사 지베스코, 1000억 블라인드 펀드 조성
권녕찬 기자
2021.11.17 13:27:25
군인공제회 FI, GS건설·이베스트증권 FI 참여…수도권 등서 개발 프로젝트
이 기사는 2021년 11월 17일 13시 27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팍스넷뉴스 권녕찬 기자] GS건설의 자회사 지베스코자산운용(지베스코)이 설립 1년 만에 1000억원의 블라인드 펀드 조성에 성공했다.

GS건설은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 본사에서 블라인드 펀드 '지베스코 기회추구전문투자사모부동산 1호' 약정식을 가졌다고 17일 밝혔다.


이 자리에는 허윤홍 신사업 부문대표와 심우근 군인공제회 부이사장(CIO)을 비롯해 한태희 지베스코자산운용 대표, 엄관석 자이S&D 대표, 김원규 이베스트증권 대표이사, 이국형 한국투자부동산신탁 대표이사가 함께 했다.


17일 서울 종로구 GS건설 본사에서 열린 '지베스코 기회추구전문투자사모부동산 1호' 약정식에서 참석자들이 기념 촬영하고 있다. 왼쪽부터 한태희 지베스코자산운용 대표, 엄관석 자이 S&D 대표, 허윤홍 GS건설 신사업부문 대표, 심우근 군인공제회 부이사장, 김원규 이베스트증권 대표이사, 이국형 한국투자부동산신탁 대표이사. 사진=GS건설

블라인드 펀드는 투자 대상을 미리 정하지 않고 자금을 조성하는 펀드다. GS건설은 1000억원 중 800억원을 외부 기관투자자로부터 유치하며 성공적인 첫 삽을 떴다. 특히 재무적투자자(FI)로 군인공제회가 가장 큰 규모인 400억원을 투자했다.


설립된 지 1년도 되지 않은 신생 자산운용사가 조성하는 첫 블라인드 펀드에 부동산 개발 경험이 풍부한 기관투자자가 최대 투자자로 참여한 것은 주택·건축·개발 전문가로 구성된 지베스코의 전문성과 전략적투자자(SI)인 GS건설 및 자이에스앤디의 디벨로퍼 역량에 대한 신뢰가 있기 때문이라는 평가다.

관련기사 more
GS건설, ㈜LG 자회사 S&I건설 2900억에 인수 GS건설, '잠실마이스' 무협 컨소시엄 합류 임병용 GS건설 부회장, 4연임 '청신호' 21개 건설사, 인천 2호선 손배소 1심 부분 패소

이번 블라인드 펀드는 차등형 구조로 이뤄져 있다. 1종 수익증권은 군인공제회 400억원 포함 재무적투자자(FI)가 700억원을 투자한다. 2종 수익증권은 전략적투자자(SI)가 300억원을 출자하는 방식이며, GS건설 30억원, 자이에스앤디 170억원, 이베스트투자증권이 100억원을 출자한다.


지베스코는 블라인드 펀드를 통해 서울, 수도권 및 6대 광역시, 지역 거점도시 핵심 위치에 주거·건축 개발 프로젝트에 나설 예정이다. 단순 출자자가 아닌 디벨로퍼로서 사업에 적극 참여하고 GS건설의 상품기획, 시공, 사업관리 역량을 접목해 수익을 극대화할 계획이다.


허윤홍 대표는 "펀드 운용을 맡게 될 지베스코가 GS건설과 자이에스앤디, 이베스트투자증권의 참여로 안정적인 부동산 개발 사업을 진행하게 될 것"이라며 "향후에도 사업 기회를 발굴하고 기관투자자를 유치해 디벨로퍼로서 역량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뉴스알람
2022 팍스넷뉴스 금융포럼
Infographic News
회사채 발행금액 Top10 그룹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