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KB금융지주
부산대 천연물안전지원센터 사업 '윤곽'
김호연 기자
2022.01.11 08:38:07
총 사업비 149억…국비예산에서 충당
이 기사는 2022년 01월 07일 17시 45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부산대학교 양산캠퍼스 첨단산업단지 부지 전경. 사진=양산시

[팍스넷뉴스 김호연 기자] 부산대학교 양산캠퍼스 천연물안전지원센터 신축 사업(가칭)의 총 예상 사업비가 149억원으로 결정됐다. 국비 예산 290억원 중 사업비를 제외한 자금은 시설 운영비 등 활용 계획을 두고 협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7일 부산대학교와 양산시 등 관련 기관에 따르면 천연물안전센터 건물 신축에 투입할 것으로 예상하는 사업비는 총 149억원이다. 이는 지난달 6일 국민의힘 최고위원 윤영석 국회의원이 확보했다고 밝힌 국비 예산 290억에서 충당할 계획이다.


'천연물안전지원센터 건립 사업(가칭)'은 경상남도 양산시의 부산대학교 양산캠퍼스 내 첨단산업단지 유휴부지에 건립하는 첫 번째 건물이다. 식약처 산하기관으로 건강식품, 화장품, 한약재 등 천연물을 포함한 제품의 안전성 검사와 부작용 관리, 연구·개발과 지원 업무가 이뤄질 예정이다.


지하 1층, 지상 3층 연면적 5500㎡ 규모의 건물이다. 부지 면적은 앞서 알려진 3300㎡에서 소폭 감소한 3125㎡로 확정했다. 사업은 2025년 완공을 목표로 설계 용역과 구체적인 사업 추진에 대한 협의가 진행 중이다.

관련기사 more
반도건설, 박현일 총괄사장 체제 안양성남고속도로, 연내 선순위 리파이낸싱 '어렵네' 대우건설, 2700억 문현혁신도시 복합개발 3단계 수주 토목사업, 국내는 개점휴업…해외는 'EPC'만

천연물안전시원센터는 동남권생명특화단지 조성사업의 신호탄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천연물의약품의 안전관리를 맡을 전문인력을 양성하고 지역 내 일차리 창출 효과를 가져올 수 있다. 국내 천연물의약품의 안전성을 끌어올려 향후 국제시장에서의 경쟁력 제고와 경제효과 창출도 가능해진다.


윤 의원은 "약 1조원 이상의 경제효과가 기대되는 등 경남 양산이 미래첨단도시로 도약할 길이 열렸다"며 "장기간 방치돼 있는 66만㎡규모의 부산대 양산캠퍼스 유휴지 개발을 촉진하는 등 경제적 파급 효과가 매우 클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총 면적 66만㎡에 이르는 첨단산업단지 부지는 부산대 양산캠퍼스역과 물금신도시 내 상가밀집지역이 인접해 있는 노른자위 땅으로 불린다. 하지만 뾰족한 활용방안을 찾지 못해 10여년째 방치하고 있던 사업장이었다.


천연물안전지원센터 신축 사업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업무 과중과 국유지 내 건축 주체 선정 문제 등으로 추진에 어려움을 겪었다. 양산시와 식약처·부산대는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민간기관인 부산대산학협력단에 이 사업을 맡기기로 했다.


부산대산학협력단 관계자는 "앞으로도 다양한 협의를 통해 구체적인 사업 방향을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첨단산업단지 부지 내에는 천연물안전지원센터와 더불어 승용차 200대를 수용할 수 있는 임시 공영주차장도 조성해 인근 상가 지역의 주차난을 해소할 것으로 기대된다. 총 예상 사업비는 2억3000만원으로 1월 중 시공사 선정과 착공을 진행하고 4월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뉴스알람
딜사이트안내
Infographic News
IPO 대표주관 실적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