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증권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MVIS와 합작 한화자산운용, '희토류 ETF' 출격
범찬희 기자
2022.01.18 13:00:18
미국 이어 세계 두번째, 전략자원 글로벌 기업 20종목 집중 투자
이 기사는 2022년 01월 18일 11시 38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팍스넷뉴스 범찬희 기자] 한화자산운용이 임인년 첫 상품으로 세계적으로 자원 가치가 커지고 있는 희토류를 테마로 한 (상장지수펀드)를 선보인다. 한화운용은 희토류가 희소성이 높은 전략자원인 만큼 자사의 희토류 ETF가 시장에서 확고한 경쟁력을 갖출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화자산운용은 18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이날 한국거래소에 '한화ARIRANG 글로벌희토류전략자원기업MV' ETF(이하 ARIRANG 희토류 ETF)를 신규 상장했다고 밝혔다. 미국 MVIS사의 'MVIS Glabal Rare Earth/Strategic Metals Index'를 추종하는 해당 ETF는 희토류, 리튬, 코발트 등 전략자원과 연관된 20개 글로벌 기업을 투자처로 삼는다.


구체적으로 보면 세계 최대의 리튬광산을 소유한 ▲호주의 필바라 미네랄스(PILBARA MINERALS) ▲미국시장에 유일하게 상장된 희토류 생산기업 MP 머티리얼즈(MP Materials) ▲상해거래소에 상장된 코발트 전문기업 화우 코발트(Zhejiang Huayou Cobalt) ▲중국 최대 리튬기업 강봉리튬(Ganfeng Lithium) 등이 포함된다.


이번 ARIRANG 희토류 ETF는 세계에서 두 번째로 선보이는 희토류 ETF라는 점에서 각별한 의미를 갖는다. 지금까지는 희토류를 테마로 한 ETF는 2010년 미국 뉴욕증권거래소에 상장된 반에크(VanEck)자산운용사의 REMX(Rare Earth/Strategic Metals ETF)가 유일했다.

관련기사 more
5000억원 수혈 한화운용, '다이렉트 인덱싱' 눈독 오너 3세 '빅 피쳐', 한화운용ETF 득일까 실일까 한화운용 '정책형 뉴딜펀드' 주관사 선정 한화운용, 'ARIRANG 글로벌수소&차세대연료전지MV' 출격

이런 가운데 한화자산운용은 희토류로 대표되는 전략자원의 가치가 날로 커지고 있다는 점에 주목해 관련 ETF를 선보였다. 희토류, 코발트, 리튬 등은 철, 구리, 알루미늄과 같은 일반금속과 달리 부존량이 적을 뿐 아니라 추출에도 어려움이 따른다. 실제 세계 최대 희토류 생산국인 중국을 포함해 미국, 호주, 캐나다 등 일부 국가에서만 추출이 이뤄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다. 이 같은 악조건 속에서도 희토류는 미래차, 2차전지, 풍력, 태양광 등 신산업의 핵심소재로 쓰이고 있어 글로벌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더불어 ARIRANG 희토류 ETF는 한화운용이 미국 MVIS사와의 전략적 협업을 한 후, 첫 번째 결과물이기도 하다. 한화자산운용은 지난 5월, MVIS와 미국의 다양한 테마형 지수를 독점 사용할 수 있는 업무협약서(MOU)를 체결했다. MVIS는 미국의 정상급 운용사인 반에크자산운용의 자회사로 특정 산업이나 테마를 활용한 지수를 개발해 판매하는 지수사업자다.


이날 발표를 맡은 김성훈 한화자산운용 ETF사업본부장은 "최근 희토류를 앞세워 자원의 무기화에 나선 중국과 미국, 호주, 캐나다 등 서방국들간 긴장 관계가 조성된 것만 봐도 희토류의 미래 가치를 엿볼 수 있다"며 "ARIRANG 희토류 ETF는 국내에서도 전략자원 관련 기업에 포괄적으로 투자할 수 있는 길을 열어준 상품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뉴스알람
WM포럼 영상중계
Infographic News
회사채 대표주관실적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