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증권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삼성증권
LG엔솔, 청약 첫날 증거금 33조원
김민아 기자
2022.01.18 18:24:52
SKIET 기록 제쳐…평균 경쟁률 20.48대 1
이 기사는 2022년 01월 18일 18시 24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팍스넷뉴스 김민아 기자] 올해 상반기 기업공개(IPO) 최대어로 꼽히는 LG에너지솔루션이 일반청약 첫날 증거금 약 33조원을 끌어 모았다.


18일 대표주관사인 KB증권에 따르면 이날 공모주 청약을 시작한 LG에너지솔루션의 청약 증거금은 32조6467억원으로 집계됐다. 청약 건수는 237만5301건이며 평균 청약 경쟁률은 20.48대 1이다.


통상 청약 마지막 날 주문이 몰리는 것을 감안하면 지난해 SK아이이테크놀로지(80조9017억원)가 세웠던 사상 최대 증거금 기록을 경신할 가능성이 높아졌다. SKIET는 청약 첫날 증거금 22조1594억원을 모았다.


대표 주관사인 KB증권에 가장 많은 증거금 18조4398억원이 모였다. 이어 신한금융투자(5조7978억원), 대신증권(3조6054억원), 미래에셋증권(3조1831억원), 하나금융투자(9493억원), 신영증권(3804억원), 하이투자증권(2909억원) 순이었다.

관련기사 more
대신證, IPO시장 위축 속 IB 경쟁력 '눈길' LG엔솔, 6개월 확약에 천만 주 배정···'유통물량 8.8%'로 급감 外 청약증거금 114조···'증시 새 역사' 청약증거금 100조 돌파···이미 역대 최대

경쟁률은 인수단인 미래에셋증권이 95.87대 1로 가장 높았다. 하나금융투자(28.59대 1), KB증권(25.24대 1), 신한금융투자(15.87대 1), 신영증권(11.46대 1), 대신증권(9.87대 1), 하이투자증권(8.76대 1) 순으로 나타났다.


LG에너지솔루션은 이날부터 19일까지 일반 청약을 진행한 뒤 오는 27일 유가증권 시장에 상장할 예정이다. 대표 주관사인 KB증권의 물량이 486만9792주(45.8%)로 가장 많다. 공동 주관사인 신한금융투자와 대신증권은 각각 243만4896주(22.9%)를 확보했다. 미래에셋증권, 하나금융투자, 신영증권, 하이투자증권은 각각 22만1354주(2.1%)를 모집한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뉴스알람
2022 팍스넷뉴스 제약바이오 포럼
Infographic News
IPO 대표주관 실적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