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최정우 포스코 회장, 용역사 직원 사망 "깊이 사과드린다"
유범종 기자
2022.01.20 18:17:07
20일 포항제철소서 인사사고 발생…최 회장 "재발방지 총력"
(사진=최정우 포스코그룹 회장)

[팍스넷뉴스 유범종 기자] 최정우 포스코그룹 회장이 20일 포항제철소에서 발생한 용역사 직원 사망사고에 사과문을 냈다.


20일 포스코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47분경 포항제철소 화성부 3코크스공장에서 삼희이엔씨 소속 A씨(만39세)가 장입차와 부딪히는 사고가 나 병원에 후송됐으나 안타깝게 숨졌다. 장입차는 쇳물 생산에 필요한 연료인 코크스를 오븐에 넣어주는 장치다. 경찰 등 관계기관들은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최 회장은 사고 직후 사과문을 내고 "포항제철소에서 발생한 불의의 사고로 인해 희생된 분의 명복을 빌며 유가족분들께 깊은 사과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그는 "산업 현장에서 고귀한 목숨이 희생된 데 대해 참담하고 안타까운 마음 금할 길이 없다"며 "회사를 지켜봐 주시는 지역사회에도 걱정과 심려를 끼쳐드려 진심으로 죄송하다"고도 전했다


이어 최 회장은 "현재 사고대책반을 설치해 관계기관과 협조하며 정확한 사고원인 파악과 신속한 사고수습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으며 향후 관계기관의 조사에도 최대한 협력하고자 한다"면서 "무거운 책임감을 갖고 재발방지와 보상 등 후속조치에 모든 힘을 기울이겠다"고 덧붙였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more
'체질개선' 포스코 사상 최대 영업이익 최정우 포스코 회장 "지주사 중심 ESG경영 실천"
뉴스알람
2022 팍스넷뉴스 건설포럼
Infographic News
회사채 대표주관실적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