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현대차·기아, 중대재해처벌법 대비 CSO직 신설
이수빈 기자
2022.01.24 15:41:02
현대차 이동석-기아 최준영 부사장…국내생산담당·노무전문가 선임
현대자동차그룹 본사. 현대차 제공

[팍스넷뉴스 이수빈 기자] 현대자동차와 기아가 최고안전책임자(CSO) 자리를 신설했다.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을 앞두고 현장 안전 관리에 만전을 기하려는 목적으로 풀이된다.


현대차그룹은 24일 CSO 자리에 이동석 현대차 부사장과 최준영 기아 부사장을 각각 선임했다고  밝혔다.


이 부사장은 지난 연말 정기 임원 인사에서 하언태 전 사장의 자리를 이어받아 현대차의 국내 공장 운영을 총괄해왔다. 최 부사장은 기아 대표이사 부사장으로 광주지원실장, 노무지원사업부장 등을 지낸 노무 전문가다.


현대차그룹은 "선임된 CSO는 중대재해법과 관련한 대비책을 마련할 것"이라면서 "현장 안전을 강화할 조직을 갖추고 관련 인원도 확충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more
현대차, 영업익 7년만에 최대…전기차·제네시스 '질주' 현대차, 미래 모빌리티 총책 면면 살펴봤더니 정부, 중대재해처벌법 경영책임자 범위 제시 外

현대차와 기아는 각 조직 내 핵심성과지표에 중대재해예방 관련 요소를 확대하고 있다. 또한 도급자 안전관리를 위한 전산시스템 등의 예방시스템도 마련했다.


한편, 중대재해기업처벌법은 기업에서 사망사고 등 중대재해가 발생했을 때 사업주에 대한 형사처벌을 강화하는 내용의 법안으로 오는 27일 시행을 앞두고 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LG에너지솔루션
딜사이트안내
Infographic News
IPO 대표주관 실적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