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동서도 '코로나 블루'…판매처 재편에 이익↓
최보람 기자
2022.01.24 17:44:23
B2B 위주서 이커머스향 매출 비중 확대된 영향…배당은 전년과 동일

[팍스넷뉴스 최보람 기자] 코로나19 확산에도 탄탄한 수익성을 자랑했던 동서가 지난해에는 기대에 못 미치는 성적표를 받아들었다. 팬데믹 장기화로 인해 마진이 높았던 주력 채널에서의 매출이 감소한 까닭이다.


동서는 연결기준 지난해 매출이 5353억원으로 전년대비 8.5% 증가했다고 24일 공시했다. 반면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14.9% 줄어든 384억원, 순이익은 4.5% 감소한 1206억원으로 각각 잠정 집계됐다.


매출 대비 수익성이 악화한 것은 동서의 매출처가 다양해진 영향이 컸다. 코로나19 확산세 지속으로 인해 직거래 위주인 B2B(기업 간 거래) 비중이 줄고 판매수수료 지출이 잡히는 이커머스 판매량이 확대됐기 때문이다.


이 같은 거래환경 변화는 지난해 11월 동서가 한국거래소 등에 제출한 3분기 보고서에도 여실히 드러났다. 작년 3분기 누적기준 동서가 최대 고객사인 동서식품에 올린 매출은 809억원으로 전년 동기대비 18.3% 줄었다. 하지만 쿠팡향 매출의 경우 1년 새 56.3% 급증한 753억원을 기록하며 동서식품과의 격차가 508억원에서 55억원까지 축소됐다.

관련기사 more
동서식품, 차(茶) 시장 공략 박차

동서 관계자는 "작년 들어 B2B보다는 온라인시장 영업에 중점을 뒀는데 판매수수료와 함께 가격 경쟁 등이 벌어지다 보니 영업이익이 줄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동서는 순이익 하락에도 불구 '통 큰 배당'은 이어가기로 결정했다. 동서가 이날 책정한 지난해 결산배당은 주당 700원, 총 619억원으로 2020년과 동일하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뉴스알람
2022 팍스넷뉴스 건설포럼
Infographic News
2022년 월별 회사채 만기 현황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