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삼성증권
LS일렉트릭, 'EV 릴레이' 물적분할…IPO 나설까
백승룡 기자
2022.02.09 07:20:18
분할기일 4월1일…신설법인 가칭 'LS이모빌리티솔루션'
이 기사는 2022년 02월 08일 19시 01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LS일렉트릭 청주 스마트공장 전경

[팍스넷뉴스 백승룡 기자] LS일렉트릭이 전기차 릴레이(Relay) 사업을 떼내 자회사로 'LS이모빌리티솔루션'(가칭)을 설립한다.


LS일렉트릭은 EV 릴레이 사업 부문을 분할해 신설회사를 설립한다고 8일 공시했다. 릴레이는 전기에너지를 안정적으로 제어하는 스위치 장치를 의미하는 것으로, EV 릴레이는 직류 고전압 제어에 특화된 고부가가치 제품이다.


분할방식은 LS일렉트릭이 자회사 지분 100%를 확보하는 물적분할 방식이다. LG화학이 LG에너지솔루션을 떼낸 것과 같이, LS일렉트릭도 향후 EV 릴레이 사업이 성장 궤도에 오르면 LS이모빌리티솔루션(e-Mobility Solutions)의 기업공개(IPO)를 통해 투자자금을 확보할 것으로 전망된다. 분할기일은 오는 4월 1일이다. 


LS일렉트릭은 이번 분할을 통해 미래 먹거리인 EV 릴레이 사업의 의사결정이 보다 신속하게 진행될 것으로 기대했다. LS일렉트릭은 "물적분할을 통해 각 사업부문의 특성에 맞춰 신속한 의사결정이 이루어지게 하고 역량을 집중함으로써 성장잠재력을 확보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more
LS일렉트릭, 물적분할…EV릴레이 자회사 신설 구자은 LS 회장, '양손잡이 경영'…디지털 전환 가속 LS그룹 초대 기틀 닦은 구자홍 회장 별세 LS일렉트릭 회사채 수요예측 4300억원 몰려 '흥행'

존속회사인 LS일렉트릭은 기존 주력인 전기기기·부품 제조, 판매에 집중할 전망이다. LS일렉트릭은 "LS일렉트릭은 전력, 자동화 사업 등 사업구조를 고도화하고, 분할신설회사인 LS이모빌리티솔루션(가칭)은 전기자동차·ESS 등 신재생에너지 분야의 전력제어용 핵심부품인 EV 릴레이 사업에 차별화된 기술, 고객, 사업문화 기반을 갖춘 글로벌 초우량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분할 이후 LS이모빌리티솔루션의 자산은 1156억원 가량이 될 전망이다. 자본이 1120억원, 부채가 36억원 이다.  자본금은 50억원이다. 지난해 기준 EV 릴레이 사업 부문의 매출액은 약 585억원 수준이었다.


LS일렉트릭은 내달 28일 주주총회를 거쳐 이번 기업분할을 확정할 예정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뉴스알람
2022 팍스넷뉴스 제약바이오 포럼
Infographic News
ESG채권 발행 추세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