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대토신, '퇴계원2구역 정비사업' 사업시행자 지정
김호연 기자
2022.02.09 11:02:10
토지등소유자 동의율 77% 돌파…개발호재로 사업성 높아
퇴계원2구역 재개발정비사업 조감도. 사진=대한토지신탁

[팍스넷뉴스 김호연 기자] 대한토지신탁은 남양주시 '퇴계원2구역 재개발정비사업'의 사업시행자로 자사가 지정 고시됐다고 9일 밝혔다.


퇴계원2구역은 경기도 남양주시 퇴계원면 퇴계원리 109-8 일원 1만9347㎡ 면적에 공동주택 396세대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규모는 작지만 교통 여건이 우수하고 GTX-B 개통 등 개발호재가 있어 사업성이 높다는 평가다.


대한토지신탁은 지난해 6월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뒤 토지등소유자 동의율 77%를 넘기며 사업시행자 지위를 확정했다.


퇴계원2구역이 추진 중인 신탁방식(사업시행자 방식) 정비사업은 조합의 설립 없이 부동산 신탁사가 단독으로 사업을 이끌어가는 형태다. 조합 설립 절차가 없고 초기 사업비 조달을 신탁사가 전담해 사업 추진이 신속하다는 것이 장점이다. 사업기간이 짧아지면 비용절감 효과도 덩달아 누릴 수 있다.

관련기사 more
대한토지신탁, 상승세 '주춤'…1Q 순익 20%↓ 대한토지신탁, 당기순익 522억…역대 최대 이훈복 대토신 대표, 연임 성공…23년까지 임기 만료 앞둔 부동산신탁사 CEO, 향방은

신탁사는 개발 전문성이 높고 금융당국의 규제를 받기 때문에 사업의 전문성과 효율성, 투명성이 높다는 게 정비업계의 설명이다. 대한토지신탁 관계자는 "대한토지신탁은 신탁업계 최초 정비사업을 단독 시행한 이래 지금까지 공공성을 바탕으로 안정감 있는 업력을 쌓아왔다"며 "대한토지신탁의 정비사업 노하우와 신탁방식의 장점을 살려 사업을 성공적으로 완수하겠다"고 말했다.


대한토지신탁은 군인공제회가 100% 출자한 부동산신탁사다. 신탁사 최초 단독시행 정비사업인 인천 신라아파트 재건축 사업과 남양주 지금도농1-3구역 재개발 사업 등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 이 외에도 ▲서울 미아동3-111 재건축 ▲부산 광안동 373블록 가로주택 ▲청주 남주동8구역 가로주택 등 전국적으로 정비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에딧머니
에딧머니
Infographic News
2021년 월별 회사채 만기 현황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