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증권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삼성증권
넷플릭스의 저가형 서비스, 연내 나올까
심두보 기자
2022.06.23 08:30:32
저가형 스트리밍 '승부수', 구독자 재확보 가능할까
이 기사는 2022년 06월 23일 08시 30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미국주식 투자, 머니네버슬립과 함께 하세요. 다양한 미국 투자 소식과 분석 정보는 머니네버슬립 유튜브 채널과 뉴스레터, 그리고 네이버 프리미엄 콘텐츠에서 좀 더 자세히 확인할 수 있습니다.
출처 = Unsplash

[팍스넷뉴스 심두보 기자] 무슨 일이지?


넷플릭스는 구독자 감소라는 절체절명의 위기에 처해있습니다. 그리고 이를 타개하기 위한 하나의 방법이 '저가형 스트리밍'입니다. 구독료를 낮추는 대신 구독자는 광고를 시청해야 하는 거죠.


넷플릭스는 이 서비스를 구축하기 위해 외부 파트너와의 협력을 모색하고 있습니다. 22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은 이 미국의 거대 스트리밍 기업이 컴캐스트의 NBC유니버설, 그리고 알파벳의 구글과 이야기를 주고받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컴캐스트와 NBC 유니버설은 각각 광고 기술과 광고 영업 부문에서 넷플릭스를 도울 수 있죠. 그리고 넷플릭스는 이미 구글의 광고 구매 툴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관련기사 more
떨어지는 ESG 주가에 발 빼는 투자자들 알트리아가 투자한 전자담배, 시장에서 사라진다 넷플릿스-SKB, 망 사용료 '무정산 합의' 법정다툼 넷플릭스도 '흔들', OTT 투자 괜찮을까?

광고가 붙는 저가형 구독 상품은 빠르면 연내 출시될 수도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올해 1분기 구독자가 역성장한 이후 넷플릭스는 직원을 정리해고하는 등 비용 관리에 나서고 있습니다. 게임 사업도 진출했지만, 이 부문이 가시적인 성과를 보일 때까지는 수년이 걸릴 것으로 업계는 보고 있죠. 즉, 이 저가형 구독 서비스가 어느 정도의 파급력이 있느냐에 따라 넷플릭스의 기업가치의 방향성이 정해질 것으로 보이네요.


주가는 어때?


넷플릭스의 주가는 22일(현지시간) 4.67% 상승한 178.89달러에 정규장을 마감했습니다. 이 글로벌 최대 OTT 기업의 주가는 올해 들어 무려 70.05%나 하락했죠. 특히 1분기 실적 발표 때 구독자 감소가 확인되자 주가는 100달러 이상 주저앉았습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뉴스알람
우리은행
Infographic News
ESG채권 발행 추세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