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삼성증권
홈앤쇼핑, 이일용·이원섭 2인 각자대표 체제 출범
최보람 기자
2022.06.23 14:55:21
전문성 강화·효율화에 초점 맞춘 인사…김옥찬 전 대표는 사임
이 기사는 2022년 06월 23일 14시 55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홈앤쇼핑 이원섭 경영부문 대표(왼쪽)와 이일용 영업부문 대표. (사진=홈앤쇼핑 제공)

[팍스넷뉴스 최보람 기자] 홈앤쇼핑이 김옥찬 단독대표에서 이일용·이원석 각자대표 체제로 전환했다. 이를 통해 홈앤쇼핑은 전문성 강화·경영효율화란 두 토끼를 잡겠단 계획이다.


홈앤쇼핑은 23일 개최한 이사회에서 이일용 영업부문 대표·이원섭 경영부문 대표를 각자대표이사로 최종 선임했다고 이날 밝혔다.


이들은 홈앤쇼핑 내부 출신으로서 각자 영업부문장, 경영지원부문장으로 회사의 경쟁력과 체질을 개선하는 데 노력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먼저 이일용 대표는 최근 모바일 수익성 개선, 라이브커머스 등 뉴커머스사업을 본궤도에 올려놨단 평가를 받고 있다. 이원섭 신임 대표는 경영관리 시스템 마련, 비용구조 개선, 윤리경영 정착, 사회공헌 프로세스를 구축해 왔다.


이일용 대표는"외부 환경 변화로 큰 위기를 맞아 영업이 더욱 강조되고 중요해진 시점이다. 위기를 타파해 나갈 수 있도록 MD경쟁력 강화와 디지털 전환에 전념하겠다"라며 "뉴커머스를 통한 신 성장 동력 확보에도 만전을 기하면서 홈앤쇼핑이 '중소기업 상품을 가장 잘 파는 홈쇼핑, 고객이 가장 먼저 찾는 홈쇼핑'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more
홈앤쇼핑 김옥찬 호, 절반의 성공?

이원섭 대표는 "회사의 경쟁력 확보와 미래 생존을 위해 수익성 개선이 최우선 과제"라며 위기 돌파에 대한 의지를 내비쳤다. 이어 "공적 채널로써의 사회적 책임과 업 본연의 동반성장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며 안정적 경영기반 마련을 통해 변화된 환경에 빠르게 적응하는 조직을 만들어 가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2020년 6월부터 홈앤쇼핑을 이끌어 온 김옥찬 대표는 이달 임기만료를 이유로 사임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뉴스알람
2022 팍스넷뉴스 제약바이오 포럼
Infographic News
IPO 수요예측 경쟁률 vs 청약 경쟁률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