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기타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케이비자산운용
대장동 1타강사 '원희룡표 주택' 나온다 外
팍스넷뉴스 편집국
2022.06.24 08:28:57
이 기사는 2022년 06월 24일 08시 28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대장동 1타강사 '원희룡표 주택' 나온다 [머니투데이]

23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정부는 오는 8월15일 전 '250만호 주택공급대책'을 발표한다. 공급대책에는 윤석열 대통령의 공약 사항인 역세권첫집, 청년원가주택 등의 입지와 공급 일정 등이 포함된다. 집값 부담을 낮춘 새로운 공급 방식으론 '리츠'를 활용한 주택이 나올 것으로 보인다. 리츠는 다수의 투자자로부터 자금을 모아 총 자산의 70% 이상을 부동산 등에 투자·운용하고 그 수익을 투자자에게 돌려주는 부동산 간접투자기구다. 정부는 '지분형 임대주택리츠' 방식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공공임대리츠', '공공지원형 민간임대리츠' 등 임대주택 중심으로 적용되고 있는 리츠를 분양주택으로까지 확대하는 방안이다.


정부, 토종 OTT 콘텐츠·웹드라마 제작비용 최대 10% 세액 공제 예고 [조선비즈]


정부가 기존 영화나 TV드라마 등의 제작비용을 소득세·법인세에서 최대 10%씩 공제해주는 혜택을 국내 웹드라마나 OTT 콘텐츠 제작자에게도 주겠다는 방침을 확정한 것으로 확인됐다. 올해 말 일몰 예정이었던 '방송 프로그램'과 '영화'에 대한 세액공제 조세특례 기한을 연장하고, 특례 대상에 온라인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로 송출되는 국내 제작사의 영상 콘텐츠를 추가하겠다는 것이다. 이 같은 세법 개정이 완료되면, 가령 넷플릭스 드라마 '킹덤'을 유통하는 OTT 넷플릭스는 세제 혜택을 못 받지만 킹덤의 제작사인 우리나라 기업 에이스토리는 세액공제를 받게 된다. 투자비용이 아니라 제작비용에 대한 세액공제이기 때문이다. 티빙, 웨이브 등 토종 OTT가 직접 콘텐츠를 제작할 경우, 이들도 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다.


기재부, 대통령에 "公기관 인력-복지 축소" 보고 [동아일보]

관련기사 more

공공기관 혁신안을 마련 중인 기획재정부가 21일 윤석열 대통령이 참석한 국무회의에서 '공공기관 인력과 복지혜택 축소'를 명시한 혁신 방향을 발표한 것으로 확인됐다. 정부가 본격적으로 공공기관의 방만 경영에 칼을 빼든 것으로 풀이된다. 기재부는 이르면 이달 말, 늦어도 다음 달 초에는 공공기관 혁신안을 확정해 발표할 계획이다. 혁신안에는 재무 상황이 악화된 기관을 집중 관리하고 비대해진 기능과 인력을 축소하는 방침 등이 담길 것으로 알려졌다.


'2215억 횡령' 오스템임플 팀장, 범죄수익은닉혐의 추가 기소 [뉴스1]


회삿돈 2215억원을 횡령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오스템임플란트 자금관리팀장 이모씨(45)가 범죄수익을 은닉한 혐의로 추가 기소됐다. 24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남부지검은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횡령 혐의로 재판이 진행 중인 이씨에게 범죄수익은닉혐의를 적용해 지난 22일 추가기소했다. 검찰이 이씨를 범죄수익은닉혐의로 추가 기소함에 따라 현재 이씨가 특경법상 횡령 혐의로 진행 중인 재판이 병합될 가능성이 있다. 이달초 진행된 재판에서 이씨측 변호인은 결심공판 전 범죄수익은닉혐의가 추가 기소되면 사건을 병합해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기 때문이다.


3기신도시 고밀개발로 아파트 더 짓는다 [이데일리]


국토교통부가 3기 신도시를 당초 계획보다 고밀개발하는 방안을 고민하고 있다. 23일 업계에 따르면 국토부는 조만간 '공공택지를 활용한 역세권 콤팩트시티(다양한 기능을 고밀도로 밀집시켜 개발한 도시) 개발 방안 수립 연구 용역'을 발주할 계획이다. 공공택지 내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 등 역세권을 고밀·복합개발할 방안을 찾기 위해서다. 이들 역세권을 입지규제최소구역(주거와 상업, 업무 등 다양한 기능을 갖춘 복합용도구역) 등으로 지정해 개발 규제 특례를 주겠다는 게 국토부 구상이다. 눈에 띄는 건 개발 범위다. 국토부는 앞으로 조성할 신규 택지뿐 아니라 기존에 기존 공공택지도 지구계획 등을 고쳐 고밀개발하는 방안을 검토하기로 했다. 3기 신도시(남양주 왕숙, 하남 교산 인천 계양, 고양 창릉, 부천 대장, 광명·시흥)가 대표적이다.


"이젠 중국에도 밀린다"…한국 반도체 경쟁력 '초비상' [한국경제]


지난 20년간 한국의 반도체 특허 경쟁력이 지속해서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허는 과학기술에 대한 배타적 권리로 장기간 부(富)를 창출할 수 있는 지식재산(IP)이다. 23일 본지가 확인한 2017~2021년 특허 다출원 5개국(IP5: 미국 한국 일본 중국 유럽)의 반도체 특허 동향에 따르면 유럽연합(EU) 등록 특허는 직전 5년(2012~2016년)보다 77%, 중국은 50% 급증했다. 반면 한국은 같은 기간 4.2% 증가에 그쳤다. 등록 특허는 얼마나 '쓸 만한' 기술을 개발했느냐를 판단하는 기준이다. 단순히 내면 되는 출원 특허보다 고급 지표다. 한국은 지난 5년간 반도체 특허 5만7939건을 등록했다. 20년째 부동의 1위를 지키고 있는 미국(14만619건)의 41.2%에 불과하다. 유럽은 상승률 1위(77%)였다. 중국은 직전 5년 대비 50% 늘어난 9만2780건을 등록해 일본(6만9670건)을 제치고 2위로 올라섰다.


뉴욕증시, 국채금리 하락 속에 상승…나스닥 1.6%↑마감 [주요언론]


뉴욕증시는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연준·Fed) 의장의 하원 발언이 전날과 크게 달라지지 않은 가운데 국채금리가 하락한 여파로 상승했다. 23일(미 동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94.23포인트(0.64%) 오른 30,677.36으로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전장보다 35.84포인트(0.95%) 상승한 3,795.73을 기록했고,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전장보다 179.11포인트(1.62%) 반등한 11,232.19로 장을 마감했다.


대표 '성장주'였던 페북·넷플릭스, 24일부터 '가치주' 된다 [주요언론]


한때 대표적인 성장주로 꼽혔던 페이스북과 넷플릭스가 이제 가치주 취급을 받는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2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주가지수 제공업체 FTSE 러셀은 금요일인 24일 뉴욕증시 마감 후 주가지수들을 재조정한다. 이에 따라 메타 플랫폼(페이스북 모회사), 넷플릭스, 페이팔이 '러셀 1000 가치 지수'에 편입될 예정이다. 러셀 1000 가치 지수는 주가순자산비율(PBR)이 상대적으로 낮고 성장 전망이 떨어지는 종목들로 채워지는 지수라는 점에서 메타와 같은 '빅테크' 기술주가 들어가는 일은 이례적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에딧머니
에딧머니
Infographic News
2022년 월별 회사채 만기 현황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