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이재용에겐 머나 먼 '억만장자 사교클럽'
이수빈 기자
2022.07.05 17:37:10
7일 재판 일정 고려…6년째 불참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사진제공/삼성전자

[팍스넷뉴스 이수빈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6년 만의 참석 가능성이 점쳐졌던 정보기술(IT) 거물들의 모임인 미국 선밸리 콘퍼런스에 불참한다. 오는 7일 열리는 재판 일정을 고려한 것으로 분석된다.


5일 업계에 따르면 오는 6~9일(현지시간) 열리는 '앨런&코 선 밸리 콘퍼런스' 참석 명단에 이 부회장은 포함되지 않았다. 이 행사는 미국 투자사 앨런앤컴퍼니의 주최로 1983년부터 매년 7월 초 미국 아이다호주의 선밸리에서 열리고 있다.


선밸리 콘퍼런스에는 주로 구글, 애플, 마이크로소프트(MS), 뉴스코퍼레이션 등 세계적인 미디어, IT 업계 거물들이 초청되기 때문에 '억만장자 사교클럽'으로 불리기도 한다. 올해 콘퍼런스 참석자 명단에는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와 팀 쿡 애플 CEO, 빌 게이츠 MS 창업자, 마크 저커버그 메타 CEO 등이 이름을 올렸다.


이 부회장은 2016년까지 꾸준히 이 행사에 참여하다가 2017년 국정농단 사태로 구속된 이후에는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 업계에선 최근 이 부회장이 외빈 초청 만찬 참석,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평택 반도체 캠퍼스 안내 등 대외 활동에 적극적으로 나서면서 6년 만에 선밸리 콘퍼런스에 참석할 것으로 예상했지만 올해도 불참하기로 했다.


이 부회장은 오는 7일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리는 '삼성물산-제일모직 부당합병' 혐의 재판에 피고인으로 출석해야 하는 등 재판 일정을 고려해 불참을 결정한 것으로 파악된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more
이서현, 삼성글로벌리서치 CSR연구실 고문 맡아 삼성물산 건설, 건축 홀로 빛났다 삼성물산 건설부문, 2Q 영업이익 1550억 이재용의 구글캠프 주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에딧머니
에딧머니
Infographic News
IPO 수요예측 경쟁률 vs 청약 경쟁률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