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1년새 임직원 7천명이나 줄인 삼성 계열사가 있다
이수빈 기자
2022.07.08 17:56:57
삼성디스플레이, LCD 사업 철수 영향…중국·동남아·일본 임직원 감축
삼성디스플레이 아산캠퍼스 사진제공/삼성디스플레이

[팍스넷뉴스 이수빈 기자] 삼성디스플레이가 액정표시장치(LCD) 사업을 철수하면서 임직원 수를 10% 가량 감축한 것으로 나타났다.


8일 삼성디스플레이 지속가능경영보고서에 따르면 삼성디스플레이의 지난해 말 기준 임직원 수는 총 6만5749명이다. 이는 전년도 7만2876명이었던 임직원 수 대비 9.7% 가량 감소한 수치다. 구체적으로는 7127명이다.


지역별로는 중국과 동남아·일본에서 감소세가 뚜렷했다. 중국은 1만3190명에서 9153명으로, 동남아와 일본은 3만7282명에서 3만4623명으로 감소했다. 업계에서는 지난달 종료한 LCD 사업 영향이라는 분석이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삼성전자가 지난 1991년 박막트랜지스터(TFT)-LCD 사업 태스크포스를 조직해 LCD 사업을 시작한지 30년 만인 지난달 사업을 종료했다. 원래 삼성디스플레이는 2020년 말 중국 BOE, 대만 QOU 등 디스플레이 업체들의 저가 물량 공세로 수익성이 악화되며 LCD 사업을 철수할 계획이었다. 하지만 삼성전자가 중국 업체를 상대로 한 가격 협상에서 불리해질 것을 우려하면서 6월까지 사업을 이어왔다.

관련기사 more
삼성디플, 독일 OLED 특허 100개 품었다 삼성디플, 게이밍 시장 판도 바꿀 OLED 내놨다 삼성디플, 중소형 OLED에 '올인'하는 이유

삼성디스플레이에 따르면 중국 청도와 미국 휴스턴 판매법인도 LCD 사업 철수로 문을 닫았다.


앞서 삼성디스플레이는 LCD 패널 사업부 인력 300여명을 삼성전자 반도체 사업부로 전환 배치하는 작업도 진행했다. 이동 희망자를 대상으로 면접 등 절차를 거쳐 선발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2020년 8월과 12월에도 각각 200~400명을 삼성전자 DS부문으로 전환배치한 바 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에딧머니
동아오츠카(주)
우리은행_아이유베이지
Infographic News
그룹별 회사채 발행금액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