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LG에너지솔루션
R&D 늘린 유한양행, 기술료 감소로 수익성 악화
이한울 기자
2022.07.28 16:58:08
매출 10.4% 증가에도 고정비 부담 확대로 영업익 62% 감소

[팍스넷뉴스 이한울 기자] 유한양행이 기술료 수익 감소와 임상시험 등 연구개발(R&D)비용 증가로 수익성이 악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28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에 따르면 유한양행은 2분기 개별 기준 4680억원의 매출과 108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대비 매출은 10.4% 증가한 반면, 영업이익은 62%나 감소한 금액이다. 순이익은 192억원으로 같은 기간 25.2% 줄었다.


유한양행은 이 같은 수익성 악화에 대해 기술료 수익 감소와 연구개발비용 증가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실제 이 회사의 기술료 수익은 51억7600만원으로 작년 2분기 대비 69.0% 감소했고, 연구개발비는 378억원으로 15.8% 증가했다.


다만 전문의약품(ETC), 일반의약품(OTC), 반려동물 관련 사업이 속한 특목사업 등 전 사업부문이 성장세를 기록하면서 매출이 증가했다. 전문의약품 부문은 2866억원으로 8.9% 증가했고 일반의약품 역시 491억원으로 23.9% 늘었다.

관련기사 more
랩지노믹스, 오미크론 변이 진단키트 수출허가 外 유한양행 자회사 엠지, 수액제 시장 공략 박차 삼성바이오로직스 '혁신 성장 리더십 어워드' 수상 外 휴가도 잊은 제약사, 감기약 생산 박차

품목별로는 코로나19 영향으로 감기약 '코푸시럽/정'이 154.2%나 증가한 73억원을 기록해 가장 높은 성장폭을 보였고, 당뇨병 치료제 자디앙이 205억원으로 44.5% 증가해 뒤를 이었다.


일반의약품에서는 마그네슘 영양제 브랜드인 '마그비'의 매출이 45.9% 증가한 46억원을 기록해 가장 높은 성장세를 보였다. 이외 반려동물 관련 사업이 속한 특목사업은 전년동기대비 38.7% 성장하며 237억원을 기록했고 해외사업부문도 55.1% 증가한 568억원으로 집계됐다.


유한양행 관계자는 "기술료 수익 분할 인식과 R&D비용 증가 등으로 영업이익은 감소했지만 전 사업부문이 고루 성장하면서 전체 매출액은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팍스넷뉴스 2023 경제전망포럼
Infographic News
2021년 월별 회사채 만기 현황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