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금융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우리자산운용
미래에셋생명, 비용 감소에 상반기 순익 33%↑
한보라 기자
2022.08.12 16:34:47
작년 상반기 제판분리 비용 영향에 수수료 수입 증가

[팍스넷뉴스 한보라 기자] 미래에셋생명은 올해 상반기 당기순이익이 별도 제무제표 기준 606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32.9% 증가했다고 12일 밝혔다. 지난해 상반기 일회성으로 반영된 제판분리(제조‧판매분리) 비용이 소멸한 데다, 특별계정에서 발생한 수수료 수입이 증가한 영향이다.


상반기 보험영업이익은 187.5% 증가한 1134억원으로 집계됐다. 특히 제판분리 비용(190억원)이 소멸하면서 사업비차이익(비차익)은 무려 513.4% 성장했다.


특별계정 기반 '수수료 수입(Fee-Biz)'도 한 몫했다. 상반기 미래에셋생명의 수수료 수입은 전년동기대비 15% 증가한 388억원으로 집계됐다. 퇴직연금 수수료수입(67억원→122억원)이 2배 가까이 성장하면서 증시 부진으로 인한 변액보험 수수료수입(271억원→266억원) 축소를 상쇄했다.


여기에 수입보험료 성장이 정체되면서 사업비 누수도 적었다. 실제로 같은 기간 사업비는 1627억원으로 31% 줄었다. 내년 신제도 도입을 앞두고 보험 포트폴리오 체질 개선을 실시한 데다 증시 변동에 따라 변액보험 매출이 떨어졌다는 게 미래에셋생명의 설명이다.

관련기사 more
미래에셋생명 '온라인 항문&양성종양 수술보험' 인기 삼성생명, 변액 손실에 상반기 순익 63.5%↓ 동양생명, 상반기 순익 28%↓···투자익 반토막 손보사, 해외진출 전략은 '투트랙'

반면 투자부문 이익을 나타내는 이자율차손익은 전년동기대비 155% 급감하면서 적자로 돌아섰다. 운용자산이익률 자체는 지난 6월 말 기준 0.3%포인트 증가했지만, 투자수지보다 부담해야 하는 이자가 더 빨리 늘어났다. 


현행 건전성지표인 지급여력(RBC)비율은 지난 6월 말 기준 186.5%으로 전년동기대비 23.6%포인트 하락했다. 수익성 지표인 자기자본이익률(ROE)은 7.1%으로 2.8%포인트 상승했다.


미래에셋생명 관계자는 "제판분리 비용의 기저효과가 사라지면서 비차익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며 "지난해 변액보험 일시납 사업비 부가 제도 변경으로 인한 일시적 수익 인식 하락 효과가 해소된 것도 실적 개선에 영향을 미쳤다"고 설명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팍스넷뉴스 2023 경제전망포럼
Infographic News
ESG채권 발행 추세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