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삼진제약, 하반기 반전 나선다
최홍기 기자
2022.08.17 17:33:13
상반기 영업익만 93억원으로 전년비 47.2%↓…하반기 반전 주목

[팍스넷뉴스 최홍기 기자] 올 상반기 수익성 확보에 실패한 삼진제약이 하반기 반전에 나선다.


삼진제약은 올 상반기 영업이익 93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47.2% 감소했다고 16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7.3% 증가한 1283억원을 달성했다. 2분기 기준 매출액은 전년대비 4.8% 증가한 675억원, 영업이익은 58.4% 줄어든 42억원으로 집계됐다.


주력 제품인 플래리스와 게보린의 상반기 매출액이 751억원으로 지난해(748억원)보다 0.5% 증가하는 등 전반적인 제약사업 매출 호조세를 보였으나 판매관리비 확대 등으로 수익성 확보에 실패했다는 게 삼진제약의 입장이다. 실제 올 상반기 판관비는 457억원으로 작년보다 16.5% 증가했다. 


삼진제약은 이에 하반기 무엇보다 수익성 개선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일단 지난해부터 약 690억원을 쏟아부은 오송공장 증설이 하반기 완료되는 만큼 매출 확대에 따른 수익을 개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 중이다. 공장 증설이 마무리되면 기존보다 생산능력이 3배 증가하는 데다 지난해 말 신약개발을 위해 준공한 마곡연구센터와의 시너지도 노릴 수 있는 까닭이다.


삼진제약 관계자는 "전문의약품 비중이 80% 수준인 만큼 사업다각화의 일환으로 의료기기 분야로의 사업 진출을 비롯해 종합 헬스케어 기업으로의 성장을 도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more
에딧머니
동아오츠카(주)
팍스넷뉴스 2022 부동산개발 포럼
Infographic News
2021년 월별 회사채 만기 현황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