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기타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LG에너지솔루션
태풍에 멈춘 포스코 용광로, 다시 끓는다 外
팍스넷뉴스 편집국
2022.09.12 08:23:22
이 기사는 2022년 09월 12일 08시 23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태풍에 멈춘 포스코 용광로, 다시 끓는다[매일경제]

포스코가 제11호 태풍 '힌남노'로 멈춘 포항제철소의 고로 일부를 재가동했다. 포스코는 침수로 인해 지난 6일부터 휴풍(가동 중단)에 들어간 포항제철소 2·3·4고로 중 3고로를 나흘 만인 10일부터 정상적으로 재가동했다고 11일 밝혔다. 포스코는 3고로의 출선(고로에서 쇳물을 빼내는 것) 작업을 성공적으로 마친 뒤, 이르면 12일 중으로 나머지 2·4고로도 정상 가동시킨다는 계획이다.


인도태평양 새 경제질서 협상 시작[매일경제]


미국 주도의 새로운 경제협력체제 '인도·태평양 경제프레임워크(IPEF)'가 9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열린 IPEF 장관회의에서 공식 협상개시를 선언했다. 10일 산업통상자원부·외교부·기획재정부에 따르면 한국을 포함한 IPEF 참여 14개국은 8∼9일 LA에서 각료선언문을 채택하고 △무역 △공급망 △청정경제 △공정경제 등 IPEF 4개 의제(필라)별로 각각 세부 협상내용을 구체화했다.


연10% 치솟은 금리, 이마저도 "대출 거절"…부동산 개발 '휘청'[머니투데이]

관련기사 more

부동산개발 업계가 심상치 않다. 금리와 공사비는 오르고 금융기관들이 자산건전성 관리에 나서면서 돈줄마저 끊겼다. 땅을 매입하고 개발에 나선 시행사들은 수익성 악화 우려와 자금난으로 사업을 중단하거나, 잔금을 치르지 못해 계약을 포기하는 사례마저 나오고 있다. 11일 부동산금융업계에 따르면 최근 부동산 PF대출 금리(선순위 기준)는 연 9~10%까지 치솟았다. 1여년 전 3%대 후반~4%대 초반, 올해 초만 해도 5% 초반 수준이었지만 몇 달 만에 2배 급등했다.


금융노조, 이번주 총파업...은행 업무 중단되나[데일리안]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금융노조)가 예정대로 이번주 총파업에 돌입한다. 10만명 규모의 금융노조 조합원이 업무 전면 중단에 돌입할 경우 일부 영업 차질이 불가피하다. 금융노조가 총파업을 하는 것은 2016년 9월 이후 약 6년 만이다. 12일 금융권에 따르면 금융노조는 오는 16일부터 총파업을 예고했다. 금융노조는 금융소비자를 대상으로 은행 영업 중단 안내를 이어가고 있다.


거품 우려에도 0.5초만에 완판…유통·광고업계 NFT 뜨겁다[중앙일보]


유통·광고 업계에서 대체불가능토큰(NFT·Non-Fungible Token)이 뜨거운 마케팅 화두다. 블록체인 기술 기반의 디지털 자산인 NFT는 올 들어 가격이 급락하고 거래량이 줄어들며 일각에선 거품론이 제기됐으나, 국내 유통·광고 기업은 멤버십 연계 등 다양한 시도를 이어가며 주목받고 있다. 12일 업계에 따르면 유통 기업들이 내놓는 NFT가 완판 사례를 이어가고 있다. 롯데홈쇼핑은 자체 캐릭터 '벨리곰' 지적재산권(IP)에 멤버십 혜택을 연계한 NFT를 지난달 17~18일 판매해 9500개 전량이 모두 팔렸다.


갈수록 커지는 변동금리 폭탄…비중 78.4%, 8년4개월만에 최대[연합뉴스]


세계 각국의 통화 긴축 속도가 빨라지면서 추가 금리 상승 가능성이 더 커졌지만, 우리나라 가계대출 가운데 변동금리 비중은 오히려 더 늘어나고 있다. 금리 상승기에 변동금리 조건의 대출 부실 가능성이 더 크기 때문에 한국은행과 정부가 위험을 경고하고 고정금리로의 대환(갈아타기)을 유도하는데도 아직 큰 효과가 없는 셈이다. 12일 한국은행의 경제통계시스템(ECOS)에 따르면 7월 기준 예금은행의 가계대출 잔액 가운데 변동금리 비중은 78.4%로, 2014년 3월(78.6%) 이후 8년 4개월 만에 가장 커졌다.


삼성전자, '환경경영전략' 곧 발표…2050 탄소중립 달성 선언[연합뉴스]


삼성전자가 2050년 탄소중립 달성을 목표로 하는 '환경경영전략'을 조만간 발표할 것으로 알려졌다. 12일 재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이번 주 중 환경경영전략 발표를 통해 2050 탄소중립 달성과 RE100 가입 선언을 할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한종희 삼성전자 부회장은 이달 초 유럽 최대 가전전시회 'IFA 2022'가 열린 독일 베를린에서 기자들과 만나 지속가능경영과 관련해 "실천할 수 있고 달성 목표가 뚜렷한 내용을 발표할 것"이라고 예고한 바 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하나금융그룹
Infographic News
ESG채권 발행 추세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