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기타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LG에너지솔루션
은행, PF대출 중단…개발사업 '초비상' 外
팍스넷뉴스 편집국
2022.09.22 08:36:34
이 기사는 2022년 09월 22일 08시 36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은행, PF대출 중단…개발사업 '초비상'[한국경제]

주택개발 프로젝트파이낸싱(PF) 시장이 급속도로 얼어붙고 있다. 시중은행이 사실상 PF 대출 전면 중단에 들어가고 2금융권은 대출 연장 조건으로 최소 연 10~20%의 초고금리를 요구하고 있어서다. 수도권 3000여 가구 대단지 재개발사업마저 자금을 마련하지 못해 사업 중단 위기에 내몰린 상황이다. 주택개발 사업의 핵심인 PF 대출이 연쇄 좌초 위기를 맞으면서 연간 50만 가구씩 계획한 정부의 주택 공급대책에도 차질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고환율 막자' 한은·국민연금 14년 만에 통화스와프 추진[이데일리]

고환율을 막기 위한 고육지책으로 한국은행과 국민연금이 14년 만에 통화스와프를 추진키로 했다. 국민연금이 해외 투자를 할 때 외환시장에서 환전하지 말고 한은의 외환보유액을 빌려 쓰라는 취지다. 이번 스와프 체결이 성사되면 2008년 이후 14년 만이다.


세종 뺀 지방 부동산규제 다 풀렸다[파이낸셜뉴스]

인천과 세종 지역이 투기과열지구에서 해제된다. 또 안성, 평택, 파주 등 수도권 외곽 5곳과 세종을 제외한 지방권 모두 조정대상지역에서 풀렸다. 이로써 투기과열지구는 43곳에서 39곳으로, 조정대상지역은 101곳에서 60곳으로 줄었다. 다만 해제지역이 수도권보다 지방에 집중됐고, 금리인상 기조 등으로 시장에 미칠 영향은 제한적일 것으로 전망된다.


정의선호 출범 4년만에 현대차그룹, 사상 첫 글로벌 '빅3' 굳힌다[뉴스1]

22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차그룹은 올해 상반기(1~6월) 글로벌 완성차 시장에서 329만9000대를 판매하며 사상 처음으로 빅3에 진입했다. 지난해 상반기 5위에서 2계단이나 순위가 올랐다. 현대차그룹은 르노-닛산-얼라이언스(314만대)와 스텔란티스그룹(301만900대)을 제치고 도요타그룹(513만8000대)과 폭스바겐그룹(400만6000대)에 이어 세번째로 많은 판매량을 기록했다.


홍원식·한앤코, 매각 분쟁 결론 난다…남양유업 어디로[뉴스1]

남양유업 매각 관련 홍원식 회장 일가와 한앤컴퍼니(한앤코)의 법적 다툼의 1심 판단이 22일 나온다. 홍 회장은 한앤코와 지난해 5월 남양유업 지분을 넘겨주는 주식매매계약을 맺었다가 같은해 9월 계약 해지를 통보했다. 이를 두고 한앤코 측이 주식을 계약대로 넘겨달라는 취지의 소송을 제기하면서 법적 분쟁이 시작됐다. 핵심 쟁점으로 떠오른 '쌍방대리' 논란과 '별도 합의서'에 대해 법원이 어떻게 보느냐에 따라 양측의 운명이 엇갈릴 전망이다.

관련기사 more

일장춘몽으로 끝난 'OTT 1일권'…국내외 포화에 뼈만 남은 페이센스[뉴시스]

지난 5월 혜성처럼 나타나 화제를 모았던 'OTT(온라인동영상서비스) 1일 이용권' 서비스 페이센스가 사실상 고사 위기에 놓였다. 국내외 OTT 플랫폼들이 일제히 법적 대응을 예고하면서 주요 서비스가 모두 중단됐다. 국내 OTT 3사와 넷플릭스의 서비스가 중단되면서 현재 페이센스에 남아있는 1일 이용권은 디즈니플러스(+)와 또 다른 토종 OTT인 비플릭스 등 2종 뿐이다.


고물가에 유통업계 '최저가'·'역대급 할인' 카드 꺼내[뉴시스]

장바구니 물가가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대형마트들은 '최저가 보상제' 카드를 꺼내들었다. 이커머스들도 '역대급 할인'을 무기로 내세우며 물가안정에 나섰다. 홈플러스는 '최저가 보상제'를 도입하고, 이마트는 '가격의 끝' 프로젝트를 시행 중이다. 쿠팡과 티몬 등 이커머스 업체들도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 중이다.


추경호 "단기 변동성 적극 관리…시장 안정조치 적기 시행"[연합뉴스]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2일 국제 금융시장의 불확실성이 커진 것과 관련해 "단기간 내 변동성에 대해서는 적극적으로 관리하겠다"고 밝혔다. 추 부총리는 이날 서울 은행회관에서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 김주현 금융위원장, 이복현 금융감독원장과 비상 거시경제금융 회의를 열고 국제 금융시장 상황을 진단한 뒤 이렇게 밝혔다. 이어서 추 부총리는 "기재부와 한은, 금융위, 금감원 등 경제팀은 긴밀한 공조 하에 넓고 긴 시계를 견지하며 현 상황에 대응해가겠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팍스넷뉴스 2023 경제전망포럼
Infographic News
회사채 발행금액 Top10 그룹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