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Site Map
기간 설정
산업계에 환율 비상에 걸렸다. 원-달러 환율이 1300원을 목전에 둔 탓이다. 환율은 연일 연고점을 갱신하며 지난 12일 종가 기준 1290원을 돌파했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과 주요국 중앙은행의 긴축 속도전, 중국의 대도시 봉쇄 등이 환율을 끌어올리는 촉매제가 되고 있다. 전문가들은 이러한 고(高)환율(원화가치 하락) 흐름이 최소한 내년까지는 지속될 우려가 크다고 내다보고 있다. 원화가치가 하락하면 원자재를 수입에 의존하는 기업들을 중심으로 직접적인 타격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팍스넷뉴스는 국내 주요 업종별로 고환율의 영향을 어떻게 받고 있는지 다각도로 진단한다. [편집자주]
최종 업데이트  2022.05.24 최종 업데이트  2022.05.24 09:03:19 최초 생성  2022.05.17 17:37:09
이슈 메인
4개의 기사 최종 업데이트  2022.05.24 09:03:19 최초 생성  2022.05.17 17:37:09
1
유통포럼 영상중계
Infographic News
회사채 대표주관실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