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 '리니지'의 힘...2Q 매출 전년 동기比 17%↑
모바일 리니지 형제 선전...2분기 매출 전년 동기 대비 17%, 순익 26% 성장
엔씨소프트 2022년 2분기 연결기준 실적 도표. (출처=엔씨소프트)


[팍스넷뉴스 이규연 기자] 엔씨소프트가 모바일게임 호조에 힘입어 2분기에도 매출과 영업이익이 늘어났다. 


엔씨소프트는 2분기 연결기준으로 매출 6293억원, 영업이익 1230억원을 올렸다고 12일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17%, 영업이익은 9% 증가했다. 순이익은 1187억원으로 집계돼 26% 늘어났다. 


지역별 매출을 살펴보면 한국 4088억원, 아시아 1446억원, 북미·유럽 399억원이다. 북미·유럽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64% 늘어났다. IP(지식재산권) 라이선스에 관련된 로열티 매출은 360억원으로 집계됐다. 해외 및 로열티 매출은 전체 매출의 35%를 차지했다. 


모바일게임 매출은 4752억원으로 전년 2분기 대비 35% 늘어났다. 제품별 매출을 살펴보면 리니지W 2236억원, 리니지M 1412억원, 리니지2M 962억원, 블레이드앤소울2 142억원이다. 


PC 온라인게임 매출은 959억원으로 전년 2분기 대비 9.5% 줄었다. 제품별 매출을 보면 리니지 257억원, 리니지2 226억원, 아이온 142억원, 블레이드앤소울 61억원, 길드워2 272억원이다. 


2분기 영업비용은 5063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9% 늘어났다. 세부 항목을 살펴보면 인건비 2066억원, 매출변동비 및 기타 2130억원, 마케팅비 599억원 등이다.


엔씨소프트는 다양한 장르의 신작으로 매출 성장세를 이어갈 방침이다. 현재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인 'TL', 배틀로얄 장르인 '프로젝트R', 인터랙티브 무비 게임 '프로젝트M', 수집형 RPG(역할수행게임) 'BSS' 등을 개발하고 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