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반도체 직원에 포인트 100만원
기존 복지 포인트와 별도 제공
삼성전자 캠퍼스 전경. 사진제공/삼성전자


[팍스넷뉴스 이수빈 기자] 삼성전자가 반도체 부문 전 직원을 대상으로 100만원 상당의 여가포인트를 새로 지급한다.


삼성전자는 28일 사내망을 통해 '디바이스솔루션(DS) 여가 포인트 제도'를 도입한고 밝혔다. 이 포인트는 가전제품이나 건강식품 구매는 물론 호텔이나 레저 시설 예약에도 이용할 수 있다. 기존 가전 구매시 사용하도록 임직원에게 제공되던 복지포탈, 패밀리넷과는 별도로 지급되는 포인트다.


이번 포인트 지급 대상자는 오는 10월 4일 기준 재직자이며 사용 기간은 3년이다.


삼성전자는 지난해부터 임직원 사이에서 처우에 대한 불만이 불거지면서 이를 개선하기 위해 힘쓰고 있다. 올 초에는 지난해 반도체 전세계 매출 1위를 기념해 메모리사업부 임직원에게 기본급의 300%를 추가 인센티브로 주기도 했다.


경계현 삼성전자 DS부문 사장은 이날 부서장 등을 대상으로 사내 경영 설명회를 열고 11월 전에 추가 보상이 있을 것 같다는 발언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