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모음]
NH농협금융 회장 교체 가능성…내주 발표할 듯 外
이 기사는 2022년 12월 06일 17시 57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NH농협금융 회장 교체 가능성…내주 발표할 듯 [연합뉴스]

윤석열 정부 출범 이후 첫 금융지주 최고경영자(CEO) 인사로 관심을 모았던 NH농협금융 회장은 현 손병환 회장 연임에서 전직 관료 출신으로의 교체로 무게 중심이 옮겨간 것으로 전해졌다. 6일 금융권에 따르면 NH농협금융 임원후보추천위원회는 다음 주께 후임 회장 후보를 발표할 예정이다. 앞서 임추위는 지난달 14일부터 NH농협금융 회장 및 3개 계열사 최고경영자(CEO) 선임 절차를 개시했다.


탄소복합재 '제2의 철강'으로…2030년까지 1850억원 투입 [주요언론]

정부가 미래 우주항공·방산 산업의 필수 소재로 꼽히는 탄소복합재 기술 고도화에 2030년까지 1850억원을 투자한다. 또 1000억원 규모의 우주항공 분야 3대 실증 프로젝트를 추진해 탄소복합재를 '제2의 철강산업'으로 키운다는 계획이다. 산업통상자원부는 6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이창양 장관 주재로 '제4차 산업전략 원탁회의'를 열고 이러한 전략을 발표했다.


공정위, 화물연대 현장조사 3차 시도…'조사 방해' 본격 검토 [주요언론]

공정거래위원회가 6일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화물연대)의 공정거래법 위반 혐의에 대한 현장 조사를 다시 시도했다. 지난 2일과 5일 화물연대의 협조 거부로 현장 조사가 불발된 뒤 하루 만에 이뤄진 세 번째 시도다. 공정위는 이날 오전부터 현장조사를 위해 화물연대 사무실이 있는 서울 강서구 공공운수노조 인근으로 조사관을 보냈으나 아직 건물에 진입하지는 못했다.


화물연대 파업에 철강·정유 등 5대 업종 출하 차질 3.5조 [주요언론]

정부가 13일째에 접어든 화물연대 총파업으로 인한 철강·석유화학·정유·시멘트·자동차 등 5대 업종의 출하 차질 규모를 3조5000억원으로 추산했다. 정부는 정유, 철강, 석유화학 분야 업무개시명령을 이번주 중으로 발동하는 방안을 검토한다는 방침이다. 산업통상자원부는 6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주요 업종 피해 상황 점검과 대응방안 논의를 위한 긴급 점검회의를 열고 이같이 밝혔다.


한화솔루션, 美 나파밸리 와이너리 '세븐 스톤즈' 인수 [주요언론]

한화솔루션이 미국 최대 와인 산지인 캘리포니아 나파밸리의 와이너리 '세븐 스톤즈'를 인수했다. 6일 업계에 따르면 한화솔루션은 최근 미국 법인을 통해 세븐 스톤즈 와이너리를 3400만 달러(약 445억원)에 사들였다. 세븐 스톤즈 와이너리는 총 18만2000여㎡ 부지에 유기농 포도밭 약 1만2000㎡, 와이너리 1393㎡, 레지던스 613㎡ 등으로 구성됐다.


검찰 '쌍용차 먹튀' 주가조작 자금조달책 6명 기소 [주요언론]

전기차업체 에디슨모터스가 쌍용자동차를 인수한다는 호재를 내세워 관계사 주가를 조작하는 과정에 자금조달책으로 가담한 일당이 재판에 넘겨졌다. 서울남부지검 금융·증권범죄 합동수사단(단장 단성한)은 6일 A 자산운용사 전 고문 한모(49)씨와 조모(52)씨, 대표 이모(53)씨 등 5명을 자본시장법 위반 혐의로 구속 기소했다. B 자산운용사 이사 안모(53)씨도 같은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다.


3분기 국내은행 BIS 비율 하락…금리·환율 상승 여파 [주요언론]

올해 3분기 금리·환율 상승의 여파로 국내 은행들의 핵심 건전성 지표인 국제결제은행(BIS) 기준 자본비율이 하락했다. 6일 금융감독원이 공개한 '9월 말 은행지주회사 및 은행 BIS 기준 자본비율 현황(잠정)' 자료에 따르면 9월 말 기준 국내 은행의 총자본비율은 14.84%로, 6월 말보다 0.46%포인트(p) 하락했다. 보통주자본비율은 12.26%, 기본자본비율은 13.51%로 같은 기간 각각 0.45%포인트, 0.44%포인트 하락했다.


내년 보금자리론 공급 늘린다…가계 이자부담 완화 [주요언론]

정부가 금리 상승에 따른 가계의 대출이자 상환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내년 한 해 동안 보금자리론을 확대해 운영하기로 했다. 금융위원회는 6일 당정협의회 논의를 거쳐 일반형 안심전환대출과 적격대출을 한시적으로 보금자리론으로 통합해 운영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담보 주택가격이 9억원 이하라면 소득과 관계없이 5억원 한도로 통합된 특례보금자리론을 이용할 수 있다. 이는 현재 적격대출 이용 자격과 동일하다.


금융회사 자료제출 부담 줄어든다…금감원 보고 간소화 [주요언론]

금융회사가 금융당국에 제출해야 하는 업무보고서 작성 부담이 크게 줄어들 전망이다. 금융감독원은 금융회사가 금감원에 제출하는 업무보고서 중 활용도가 낮은 보고서 232종을 폐지하거나 제출 주기를 완화하기로 했다고 6일 밝혔다. 금감원은 금융회사로부터 정기적으로 업무보고서를 제출받아 감독 및 검사 업무의 기초자료로 활용하는데, 보고서 종류가 지속해서 증가하면서 회사 업무에 부담을 주고 있다는 지적을 수용한 결과다.


금감원, NHN페이코 서명키 유출에 '스마트폰앱 설치 주의' 경보 [주요언론]

금융감독원은 NHN페이코의 앱 서명키가 외부에 유출됨에 따라 페이코 앱을 가장한 악성 앱이 유포될 위험이 있어 소비자 경보를 발령한다고 6일 밝혔다. 구글플레이처럼 앱 마켓의 정상적인 경로를 통해 다운받아 설치한 앱은 서명키 유출과 관계없이 안전하다. 금감원은 현재까지 서명키 유출로 인한 직접적인 피해 사례는 없다면서, 출처가 불분명한 URL 주소를 클릭해서는 안 되며 최근 문자 다운로드를 통해 설치한 앱은 사용을 중단할 것을 권고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뉴스모음 2,409건의 기사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