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걸음 빨라진 '지스타 2022'
두 달 빨라진 주요 참여 기업 및 메인스폰서 공개....위메이드 메인스폰서 넥슨, 넷마블, 카카오게임즈, 크래프톤 등 참여 확정
이 기사는 2022년 07월 07일 11시 03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한국 게임산업의 흐름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게임전시회 '지스타'의 밑그림이 어느 때 보다 이른 시기 확정됐다.


지스타조직위원회(위원장 강신철, 이하 조직위)는 올 11월 17~20일 4일간 부산 벡스코 일대에서 펼쳐지는 '지스타 2022'의 메인 스폰서 및 참가사 등 주요 현황을 6일 공개했다.


지스타 2022의 메인 스폰서로는 '위메이드'가 맡는다. 위메이드는 BTC 200부스, BTB 30부스 규모의 전시 참가를 확정했다. 위메이드는 메인 스폰서의 자격으로 조직위와 함께 부산 전역을 활용한 축제 프로그램 준비에 돌입한다. 최근 P2E 시장에서 공격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는 위메이드가 이번 지스타를 통해 P2E 시장의 미래를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위메이드는 지난 2012년 지스타 메인스폰서로 활약했으며 이번이 두 번째 메인스폰서 자격으로 지스타에 참여하게 됐다.


BTC에 참여하는 주요 기업들의 윤곽도 거의 확정됐다. 메인스폰서인 위메이드를 비롯해 넥슨, 넷마블, 레드브릭, 샌드박스네트워크, 이루고월드, 인벤, 카카오게임즈, 크래프톤 등이 지스타 참가 주요 기업이다. BTB 참여 업체로는 경기콘텐츠진흥원, 넥슨, 카카오게임즈, 틱톡코리아 등이 확정됐다.


한편 이번 지스타는 그 어느 때보다 빠르게 주요 참여 기업들이 정해져 관심을 모은다. 이전까지 메인스폰서와 참가사 등은 9월 이후에나 공개되곤 했다. 조직위에서 7월부터 참가사 조기 신청을 받았기 때문이다.


올해는 주요 참여사들이 7월초에 이미 접수가 마무리됐다. 이는 올해 처음 도입된 '슈퍼 얼리버드' 때문이다. BTC와 BTB 대형부스 참가 접수가 지난 5월 첫째 주와 6월 셋째 주에 종료됐다.


조직위는 현재의 접수상황 등을 고려해 제2전시장에 구성을 계획한 'BTC-BTB 하이브리드 존'을 확대된 BTC관으로 변경하고 BTC 전시 참여를 희망하는 참가사들을 추가 접수한다는 방침이다. 이에 따라 BTC관은 제1전시장과 제2전시장 3층에 구성되고, BTB관은 제2전시장 1층에 구성된다.


조직위 측은 "이른 시간에 주요 참가사들이 참여가 확정된 상황이어서 참가 접수 전체 마감을 앞당기고 실질적인 행사 준비와 프로그램 준비에 집중할 방침"이라며 "9월 중 세부사항들을 추가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