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호화폐거래소 ‘러쉬’, 증권형 토큰 체스코인 상장
한국체스게임과 협약…토큰 제작 및 상장 무상 지원

[팍스넷뉴스 류석 기자] 원화 암호화폐거래소 러쉬(Rush)가 한국체스게임의 ‘체스코인(Chess Coin)'을 증권형 토큰으로 상장한다.


러쉬는 30일 서울 강남구 러쉬 거래소에서 한국체스게임의 체스코인(CHS)을 상장시키는 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러쉬는 자체적인 시스템을 활용해 한국체스게임을 대상으로 기업가치 평가를 진행, 주식 연동형 토큰을 개발해 상장시킬 예정이다.


러쉬에 따르면 그동안 대부분의 암호화폐 거래소는 기업의 토큰을 상장시키는 대가로 많은 비용을 요구했었다. 러쉬 거래소는 비상장사들에게 블록체인의 한 기술인 토큰 제작과 상장에 필요한 기술적 비용을 무상으로 지원한다.


러쉬 거래소 관계자는 “보안이 취약한 P2P 비상장 주식 중개 거래소에서 익명거래로 인한 폐해들을 없앨 계획”이라며 “무상으로 블록체인 기반 주식 연동형 토큰으로 상장시켜 거래의 안전성과 투명성을 확보하고 기업이 필요한 자금을 암호화폐 거래소에서 확보할 수 있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백서(사업계획서)로 ICO한 코인과 토큰들을 암호화폐거래소가 무분별하게 상장해 사회문제가 되고 있다”며 “이번 러쉬 거래소의 비상장 주식연동형 운영 계획은 암호화폐에 대한 투자자들의 인식 변화를 줄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