퓨전데이타, 무차입 경영 체제 확립
유증 자금으로 CB 만기 전 취득·차입금 상환


[팍스넷뉴스 권일운 기자] 퓨전데이타가 무차입 경영 체제를 구축한다.


퓨전데이타는 일반공모 유상증자를 통해 마련된 자금으로 제2회차 전환사채(CB)를 만기 전 취득하고, 금융권의 장단기 차입금을 대부분 상환했다고 19일 밝혔다.


퓨전데이타는 장외매수 방식으로 38억원 규모의 CB 전환사채를 취득했고, 차입금은 31억7500만원 가량을 상환했다. 이에 따라 금융 부채는 6억원 수준까지 줄어들었으며, 연내 남은 차입금도 모두 상환할 방침이다.


회사 관계자는 "올해부터 유상증자와 종속회사 매각을 통해 자금을 조달하여 재무 구조를 개선하고 있다"며 "미지급 사채권과 장단기 차입금을 상환할 경우 이자비용이 절감돼 영업외 손익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이어 "앞서 제출한 증권신고서 상의 자금 사용 계획대로 부채를 상환해 재무 건전성 확보에 주력할 것"이라며 "더욱

투명하게 기업을 경영해 주주 가치 제고에 앞장서겠다"고 덧붙였다.


클라우드 전문 개발기업으로 시작한 퓨전데이타는 기업 가치를 향상시키기 위해 패션기업 '에스엔케이글로벌'과 선박 건조업체 '다오요트' 인수를 추진 중이다. 사업 다각화를 통해 외형을 확장하고 안정성을 확보하기 위해서다. 회사는 다음달 중으로 임시 주주총회를 개최, 상호 변경과 바이오 관련 사업목적 추가도 진행할 방침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