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보, 아이돌보미 과실보장 '맘시터 안전보험' 출시
아이돌봄서비스 매칭 플랫폼업체 ㈜맘편한세상과 MOU

[팍스넷뉴스 김현동 기자] KB손해보험(대표이사 사장 양종희)이 아이돌보미의 과실에 따른 위험을 보장하는 전문인배상책임보험인 '맘시터 안전보험'을 출시했다. 보험의 공적기능과 배상책임보험 활성화가 맞물린 결과물이다.


KB손보는 아이돌봄서비스 매칭 플랫폼 ‘맘시터’의 운영업체인 ㈜맘편한세상(대표 정지예)과 협업을 통해 전문인배상책임보험의 일종인‘맘시터 안전보험’을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지난달 17일 양사는 KB손해보험 본사에서 안전한 아이돌봄 환경 조성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MOU)를 체결했으며,그 첫 단계로 ‘맘시터 안전보험’을 출시한 것이다.


‘맘시터 안전보험’은 아이돌보미(이하 ‘시터회원’)가 아이를 돌보는 중에 돌보미의 과실로 발생할 수 있는 사고에 대해 대인 최대 1억2000만원 한도,대물 최대 1000만원 한도로 피해를 보상한다. ‘맘시터 안전보험’은 맘시터 앱 또는 웹사이트에서 시터회원 본인 희망에 따라 가입할 수 있으며, 가입 시 안전보험 가입 배지가 프로필에 표시된다. 부모회원들은 안전보험 가입여부를 보고 아이돌보미를 선택할 수 있게 됨으로써 보다 안전한 아이돌봄 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되었다.


또한 ㈜맘편한세상은‘맘시터 안전보험’가입을 원하는 시터회원들이 ▲맘시터 지원권 ▲전문 인성검사 ▲맘시터 안전보험을 한번에 구입할 수 있는‘구직패키지’를 함께 출시하였다.패키지 상품은 각각 구매했을 때 보다 36%저렴하게 이용이 가능하다.


KB손해보험 고객지원본부장 조상경 상무는 “모바일 플랫폼과 고객들이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는 프로세스에 중점을 두었다”며 “앞으로도 맘시터와 같은 우수한 플랫폼에 최고의 보험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