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그룹, 사회공헌위원회 출범
체계적 사회공헌활동 위한 전담조직 구성…기부율 매출 2% 수준

[팍스넷뉴스 김진후 기자] 호반그룹은 충남 예산군 덕산 ‘스플라스 리솜’ 리조트에서 사회공헌위원회를 출범한다고 14일 밝혔다.


호반그룹은 그동안 호반장학재단·태성문화재단·남도문화재단 등 공익재단과 임직원 봉사단 ‘호반사랑나눔이’를 통해 적극적인 사회공헌활동을 펼쳐왔다. 이번 사회공헌위헌회 출범을 계기로 더욱 체계적인 사회공헌활동을 확대운영해 나갈 계획이다.



호반그룹 관계자는 “호반 사회공헌위원회는 새로운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발굴함은 물론, 호반호텔&리조트와 스타트업 창업지원법인인 플랜H벤처스 등 호반그룹의 자원과 연계해 다양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번에 출범한 사회공헌위헌회 위원은 ▲최승남 호반그룹 총괄부회장 ▲송종민 호반건설 사장 ▲김진원 호반산업 사장 ▲장해석 호반호텔&리조트 대표 ▲이정호 호반골프계열 총괄사장 ▲강신주 아브뉴프랑 대표 ▲박재욱 대아청과 대표 등 각 계열사 대표와 임직원들로 구성된다. 사회공헌위원장은 전중규 상임고문이 맡는다.


호반그룹은 호반장학재단(자산 1063억원)을 통해 지금까지 약 7000명의 학생들에게 장학금 105억원을 지급했다. 또한 3개의 문화재단을 설립해 지역의 미술발전과 유망작가 지원 사업을 이어가고 있다.


호반그룹은 지난해까지 400억원의 상생협력기금을 조성해 협력업체 지원 및 장학사업에 활용하는 등 활발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호반건설의 기부율은 매출의 2%로, 국내 500대 기업 가운데 유일하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