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새해들어 1.5조 해외수주 '신바람'
카타르 루사일 플라자 타워 PLOT3‧4, 싱가포르 풍골 스포츠센터
이 기사는 2020년 01월 14일 14시 07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팍스넷뉴스 이상균 기자] 현대건설이 1월에만 중동 및 동남아 지역의 카타르와 싱가포르에서 총 1조5000억원 규모의 건축 공사를 수주했다.


현대건설은 14일 카타르 부동산 개발회사(Lusail Real-Estate Development Company)에서 발주한 총 6093억원 규모의 루사일 플라자 타워 PLOT3 공사 낙찰통지서(LOA)를 접수했다. 지난 2일 새해 첫 해외수주 포문을 연 루사일 플라자 타워 PLOT4(6130억원)에 이은 두 번째 수주다. 두 공사 금액을 합치면 1조2000억원(USD 10억6000만달러)에 달한다.


현대건설은 2022년 카타르 월드컵 결승전 개최 예정인 루사일 지역에 현재 진행 중인 고속도로 건설에 이어 이번 대형 건축물까지 수주해 해당 지역의 대표 랜드마크를 조성하게 됐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국내·외 선진사들과의 치열한 환경 속에서도 현대건설의 우수한 해외 사업실력 및 수주 네트워크 확장 노력이 연이은 수주 결실로 빛을 발휘했다”며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모든 이해관계자의 부가가치를 우선시하는 ‘Great Company’ 경영방침을 원동력으로 삼아 국내 건설업계를 이끄는 글로벌 탑티어(Top-Tier)로서 전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카타루 루사일 타워 PLOT3(맨 오른쪽), PLOT4(왼쪽에서 세번째)


현대건설이 PLOT4에 이어 단독으로 수주한 카타르 루사일 플라자 타워 PLOT3공사는 카타르 루사일 시티 내 금융지구에 지하 5층에서 지상 70층의 오피스 빌딩과 상가 등 주변 부대시설을 건설하는 프로젝트다.


여기서 PLOT은 구획이라는 의미로 오피스 빌딩 뿐 아니라 주변 부대시설이 위치한 인근 구역을 포함하는 개념이다. 루사일 플라자 타워 프로젝트는 총 4개의 PLOT이 있는데 현대건설은 이 중 PLOT3 과 PLOT4 공사를 수주했다. PLOT3는 지난 2일 수주한 플라자 타워 PLOT4와 나란히 위치한다. 공사기간은 PLOT4와 동일하게 착공 후 34개월로 2022년 말 준공을 목표로 한다.


현대건설은 1979년 쉐라톤 그랜드 도하 호텔 공사를 시작으로 카타르에 첫 진출한 이후 라스라판 C IWPP 프로젝트, QAFCO 비료공장 5~6단계 공사, 하마드 메디컬 시티 2단계 공사, 루사일 고속도로 공사 등 총 22건, 94억달러 규모의 프로젝트를 수주했다.


현재 카타르 내 알 마하 어린이 병원, 카타르 알부스탄 도로공사 등 총 4개 현장, 20억 달러 규모의 공사를 수행하고 있다.


싱가포르 풍골 스포츠센터 조감도


지난 7일에는 싱가포르 스포츠청(Sport Singapore)이 발주한 한화 2700억원(USD 2억3000만 달러, 당사분 1900억원/USD 1억6000만 달러) 규모의 풍골 스포츠센터 LOA를 접수했다. 싱가포르 현지업체와 공동 수주했다. 


싱가포르 스포츠청이 발주한 이번 공사는 동북쪽 해안에 위치한 풍골(Punggol)지역에 지하 1층~지상 6층 규모의 스포츠센터 및 야외경기장을 신축하는 프로젝트다. 부지면적은 4만8180㎡, 연면적은 12만3617㎡다.


풍골 지역 주민의 복지를 위한 종합체육시설로 공사기간은 착공 후 36개월이다. 2023년 1월 준공 예정이다.


이번 스포츠센터 공사를 수주한 지역인 싱가포르는 현대건설의 손길이 많이 닿은 나라다. 현대건설은 지난 1981년 풀라우 테콩 매립공사를 시작으로 싱가포르에 진출한 이래 파시르 판장 터미널 3&4단계 공사, 마리나 사우스 복합개발공사 등 총 89건, 148억 달러에 달하는 공사를 수주했다. 현재 토목공사 총 7개 현장, 14억 달러 규모의 공사를 수행하고 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