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라免 서울·제주점, 7일부터 영업재개
지난 2일부터 임시휴업 들어가 방역·소독 진행


[팍스넷뉴스 최보람 기자]
호텔신라는 임시 휴업중인 신라면세점 서울점과 제주점이 전문적인 방역 소독을 마치고 오는 7일부터 정상 영업을 재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신라면세점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 지난 1월 서울점에 방문했다는 통보를 받고 지난 2일부터 임시 휴업에 들어갔다. 제주점도 같은 날 오후부터 임시 휴업을 시작했다. 중국으로 귀국한 뒤 확진판정을 받은 중국인이 잠복기로 추정되는 기간 동안 신라면세점 제주점에 방문했다는 제주도의 발표에 따른 것이었다.


신라면세점은 이후 당국의 역학조사에 협조하는 한편, 영업점 시설과 비품 전체에 방역과 소독을 실시했다.


신라면세점 관계자는 “고객과 직원의 안전과 건강을 최우선으로 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감염증 예방을 위해 관련 기관과 적극적으로 협력하고 자체 방역활동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