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인프라코어, 스마트건설 솔루션 ‘사이트클라우드’ 출시
‘Concept-X’ 상용화 첫걸음…건설현장 관리사업 영역 확대
(사진=두산인프라코어)


[팍스넷뉴스 유범종 기자] 두산인프라코어가 건설기계 제조를 넘어 건설현장 관리까지 사업영역을 확장하고 나섰다. 두산인프라코어는 건설현장의 생산성을 극대화할 수 있는 스마트건설 솔루션 ‘사이트클라우드’를 출시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는 두산인프라코어가 지난해 세계 최초로 시연에 성공한 건설현장 무인자동화 종합관제 솔루션 ‘컨셉트-엑스(Concept-X)’ 상용화의 첫 단계다.


‘사이트클라우드’는 3차원 드론 측량과 토공 물량 계산, 시공 계획 수립 등을 전용 클라우드 플랫폼에 접목해 효율적인 현장작업이 이뤄지도록 지원하는 토공현장 종합관리(Earthwork Management) 솔루션이다. 방대한 현장 데이터를 빠르고 정밀하게 분석해 전통적 방식으로 길게는 2주 가량 걸리던 시공 측량과 토공량 계산이 1~2일이면 가능해진다.


‘사이트클라우드’는 현재 대규모 아파트 단지를 비롯해 인프라 시설 등 국내외 10여 곳의 건설현장에서 기술 검증을 마쳤다. 대형 광산 개발을 앞둔 남미 페루의 한 시범적용 현장에서도 정교한 공사 관리를 제공하며 고객사 호응을 이끌어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향후 5G 통신 기술과 텔레매틱스 등을 이용해 사이트클라우드 활용 범위를 대규모 건설장비 운용까지 확대할 예정이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컨셉트-엑스’ 상용화에 앞서 단계별 솔루션들을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으로 이번에 출시한 사이트클라우드는 그 시작점이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