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인프라, 中 굴착기시장 해외기업 MS 1위 달성
전년대비 월간 판매 2배…'두산케어' 성과
(사진 제공=두산인프라코어)


[팍스넷뉴스 유범종 기자] 두산인프라코어가 지난 5월 중국 굴착기 시장에서 현지진출 해외기업(MNC: Multinational Corp.) 가운데 가장 높은 시장점유율을 달성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지난 5월 중국시장에서 전년동월대비 99% 이상 급증한 총 2166대의 굴착기를 판매했다고 25일 밝혔다. 중국내 시장점유율은 7.3%로 해외 굴착기 업체 가운데 줄곧 수위를 차지해왔던 미국기업을 앞질렀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올해 5월까지 누계 판매량에서도 '코로나19' 여파에도 불구하고 9408대를 기록해 지난해보다 10% 가까이 양을 늘렸다.


중국에서의 판매 성과는 현지 밀착형 서비스가 주효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지난 4~5월 중국 전역에서 봄철 장비 점검 캠페인인 '두산케어(DoosanCARE)'를 진행했다. 두산케어는 장비 전문가들이 직접 고객 현장을 방문해 장비 운용 컨설팅과 유지보수 교육 등을 제공하는 고객 맞춤 지원 프로그램이다. 두 달 동안 총 2600여대의 장비를 점검 보수했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가동을 중단한 고객 장비가 제 성능을 유지할 수 있도록 서비스 활동을 펼친 것"이라며 "이번 캠페인에 대한 시장 호응에 힘입어 여름철에도 실시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중국 굴착기 시장은 지난 3월부터 장비 가동률이 반등하며 꾸준한 회복 추세를 보이고 있다. 5월 중국시장 전체 판매 규모는 2만9513대로 전년보다 76.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